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합동20] <뉴스앤조이>, 반기독교대응위 회부
이견 없이 "허락이오"…'신학적 연구'는 신학부로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9.26 19:26

<뉴스앤조이>가 예장합동의 연구 대상이 됐다. 정치부 서기 박창식 목사가 보고하고 있다. 뉴스앤조이 최승현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김종준 총회장) 총회가 <뉴스앤조이>를 반기독교세력대응위원회(반기독교대응위)에 회부했다. 104회 총회 넷째 날인 9월 26일 오후, 정치부는 서중노회(정용식 노회장)가 헌의한 '<뉴스앤조이> 반기독교 언론 지정'을 반기독교대응위에 보내 처리하는 것으로 보고했다.

반기독교대응위는 이번 회기에 상설화한 특별위원회다. 이 위원회는 "차별금지법, 동성애, 군 대체 복무제, 각종 인권조례(학생·지자체), 낙태, 교과서 종교 편향, 젠더리즘, 급진적 페미니즘 문제 등 다양한 반기독교 세력의 준동"에 대처하겠다며 상설화를 요청해 허락받았다.

앞서 노회 합병 문제 때문에 헌의안 하나를 놓고 1시간 동안 난상 토론을 벌였던 총대들은, <뉴스앤조이> 반기독교 언론 지정 헌의안에는 이견 없이 "허락이오"라고 외쳤다. 헌의안을 처리하는 데 5초도 걸리지 않았다.

부산노회(정해룡 노회장)가 헌의했던 '<뉴스앤조이>에 대한 총회의 신학적 연구 및 강력 대응 헌의'는 신학부로 넘어갔다. 신학부는 매년 수임된 사안을 1년간 신학자들에게 연구를 맡기고 다음 해 총회에 결과를 보고한다.(계속)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합동19] "1500여 명이 과연 효율적으로 회의하고 있나" 총대 수 감축 헌의, 논의 없이 '기각' [합동19]
line [합동18] 정년 70 → 75세? 1년 연구 [합동18] 정년 70 → 75세? 1년 연구
line [합동17] 김근주 교수 교단 소속 교회서 특강 금지…퀴어신학 이단성은 신학부 조사 [합동17] 김근주 교수 교단 소속 교회서 특강 금지…퀴어신학 이단성은 신학부 조사
line [합동16] 총신 운영이사 폐지 "총회가 재단이사 파송" [합동16] 총신 운영이사 폐지
line [합동15] "앞으로는 국가와의 싸움…동성애와 싸우지 않으면 모두 감옥 가고 총회 무산돼" [합동15]
line [합동14] "CBS가 예장합동 언론이 되도록" [합동14]
line [합동13] 이재서 총신대 총장 "총회 결정에 절대 순종…정치적 목적에 좌우지되지 않도록 학교 지키겠다" [합동13] 이재서 총신대 총장
line [합동12] 오정현 목사 "'미자립 교회'를 '미래 자립 교회'로" [합동12] 오정현 목사
line [합동11] "태양신 숭배, 마리아 숭배, 예수는 바람나서 태어난 사람 주장"…올해도 가톨릭 '가짜 뉴스' 향연 [합동11]
line [합동10] 이대위, 김요한 목사 '엄중 경고'(전문) [합동10] 이대위, 김요한 목사 '엄중 경고'(전문)
line [합동9] 총신대 사태, 재단이사 공개 사과로 마무리 [합동9] 총신대 사태, 재단이사 공개 사과로 마무리
line [합동8] 소강석 부총회장 "사회주의 표방하는 현 정부, 틈만 나면 교회 허물려 해"…총대들 "옳소!" [합동8] 소강석 부총회장
line [합동7] '반기독교세력대응위원회' 상설화 [합동7] '반기독교세력대응위원회' 상설화
line [합동6] 여성 강도사 제도 도입 반려 '1년 더 연구' [합동6] 여성 강도사 제도 도입 반려 '1년 더 연구'
line [합동5] 회의 불출석 페널티 주자니 '아니오!', 상금 100만 원 주겠다니 '박수' [합동5] 회의 불출석 페널티 주자니 '아니오!', 상금 100만 원 주겠다니 '박수'
line [합동4] 신학부 "성서한국·느헤미야·청어람·개혁연대 참여하려면 목사와 당회 지도받아야"(전문) [합동4] 신학부
line [합동3] 소강석 목사 부총회장 당선 [합동3] 소강석 목사 부총회장 당선
line [합동2] 교인 3만 2000명 감소 [합동2] 교인 3만 2000명 감소
line [합동1] "여성 안수 허하라" 교단 안팎 요구에도, 104회 총회 헌의안 전무 [합동1]
line [합신3] 이대위, <뉴스앤조이> 1년 연구 [합신3] 이대위, <뉴스앤조이> 1년 연구
line [고신7] <뉴스앤조이> 1년 조사, 결과 발표까지 후원 중단 권고 [고신7] <뉴스앤조이> 1년 조사, 결과 발표까지 후원 중단 권고

추천기사

line [별의별평 2019년 11월호] "주체적으로 신학하는, 끊임없이 반성하는 한 인간" [별의별평 2019년 11월호]
line 톨게이트 노동자들, '직접 고용' 요구하며 오체투지 "마음속으로 '주여', '주여' 외치며 기도했다" 톨게이트 노동자들, '직접 고용' 요구하며 오체투지
line 신학자이자 환경운동가였던 자크 엘륄, 21세기 '기후변화' 보며 뭐라 말할까 신학자이자 환경운동가였던 자크 엘륄, 21세기 '기후변화' 보며 뭐라 말할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