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합동14] "CBS가 예장합동 언론이 되도록"
라계동 이사 "예산 2000억에 주인 없어…진보·교회협이라고 방치하면 안 돼"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9.25 17:47

예장합동은 스스로 장자 교단이라고 자부하지만 CBS에는 이사 한 명만 파송하고 있다. 라계동 목사는 총대들에게 CBS 내 예장합동 지분을 늘려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 최승현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김종준 총회장) 총회 셋째 날인 9월 25일, 오후 회무는 한 시간 넘게 국내·외 내빈들 인사로 진행됐다. 비슷비슷한 인삿말이 오가는 가운데 총대들의 관심을 끄는 목소리가 나왔다.

CBS 재단이사 중 유일한 예장합동 소속 라계동 목사(동서울성현교회)가 축사하기 위해 마이크를 잡았다. 라 목사는 "CBS는 1954년 12월 창설됐고 우리 교단은 2006년 가입했다. 그동안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이사는 5명, 기독교대한감리회 이사는 3명이었다. 거기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교회협) 총무가 예장통합 사람이다. 한국기독교장로회가 2명, 우리 예장합동만 1명이다"고 말했다.

라 목사는 "이렇게 된 배경은, CBS가 교회협 쪽이라고 생각해 합류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뒤늦게 합류한 결과 우리 교단은 CBS에서 군소 교단이다. 지금부터 쿼터를 늘려야 한다. 모든 교회에서 조금씩 도와 달라"고 말했다.

라계동 목사는 "한 말씀 더 드린다. 'CBS는 진보다, 교회협이다' 하면서 방치하지 말아야 한다. 1년 예산 2000억 원이고 직원이 540명이며 주인이 없다. 이사장이 주인이 될 수 있고 사장이 주인이 될 수 있다. 예장합동 측에서 좀 더 관심을 가져서, 5년 뒤 10년 뒤 CBS가 우리 언론이 되도록 함께 노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총대들은 손뼉을 쳤다.(계속)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합동13] 이재서 총신대 총장 "총회 결정에 절대 순종…정치적 목적에 좌우지되지 않도록 학교 지키겠다" [합동13] 이재서 총신대 총장
line [합동12] 오정현 목사 "'미자립 교회'를 '미래 자립 교회'로" [합동12] 오정현 목사
line [합동11] "태양신 숭배, 마리아 숭배, 예수는 바람나서 태어난 사람 주장"…올해도 가톨릭 '가짜 뉴스' 향연 [합동11]
line [합동10] 이대위, 김요한 목사 '엄중 경고'(전문) [합동10] 이대위, 김요한 목사 '엄중 경고'(전문)
line [합동9] 총신대 사태, 재단이사 공개 사과로 마무리 [합동9] 총신대 사태, 재단이사 공개 사과로 마무리
line [합동8] 소강석 부총회장 "사회주의 표방하는 현 정부, 틈만 나면 교회 허물려 해"…총대들 "옳소!" [합동8] 소강석 부총회장
line [합동7] '반기독교세력대응위원회' 상설화 [합동7] '반기독교세력대응위원회' 상설화
line [합동6] 여성 강도사 제도 도입 반려 '1년 더 연구' [합동6] 여성 강도사 제도 도입 반려 '1년 더 연구'
line [합동5] 회의 불출석 페널티 주자니 '아니오!', 상금 100만 원 주겠다니 '박수' [합동5] 회의 불출석 페널티 주자니 '아니오!', 상금 100만 원 주겠다니 '박수'
line [합동4] 신학부 "성서한국·느헤미야·청어람·개혁연대 참여하려면 목사와 당회 지도받아야"(전문) [합동4] 신학부
line [합동3] 소강석 목사 부총회장 당선 [합동3] 소강석 목사 부총회장 당선
line [합동2] 교인 3만 2000명 감소 [합동2] 교인 3만 2000명 감소
line [합동1] "여성 안수 허하라" 교단 안팎 요구에도, 104회 총회 헌의안 전무 [합동1]
line 'C채널'은 명성교회 김삼환-김하나 부자 애완견인가 'C채널'은 명성교회 김삼환-김하나 부자 애완견인가
line 극동방송, 지난해 영업이익 263억…자산은 307억 증가한 3676억 극동방송, 지난해 영업이익 263억…자산은 307억 증가한 3676억

추천기사

line [별의별평 2019년 11월호] "주체적으로 신학하는, 끊임없이 반성하는 한 인간" [별의별평 2019년 11월호]
line 톨게이트 노동자들, '직접 고용' 요구하며 오체투지 "마음속으로 '주여', '주여' 외치며 기도했다" 톨게이트 노동자들, '직접 고용' 요구하며 오체투지
line 신학자이자 환경운동가였던 자크 엘륄, 21세기 '기후변화' 보며 뭐라 말할까 신학자이자 환경운동가였던 자크 엘륄, 21세기 '기후변화' 보며 뭐라 말할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