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통합17] "교회협이 동성애·북핵 옹호하면 '탈퇴'"
교회협 탈퇴 안건, 이성희 총회장 제안 따라 교회연합사업위원회서 다루기로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6.09.29 15:56

   
▲ 교회협 탈퇴 안건에 대해 이성희 총회장은 쉽게 결정할 문제가 아니라고 말했다. 교회연합사업위원회에 넘겨 다루자고 제안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이성희 총회장)이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교회협) 탈퇴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정했다.

101회 총회 마지막 날인 9월 29일 오후 신 안건 토의 시간. 일부 총대들이 교회협 탈퇴를 요구하고 나섰다. 교회협이 친동성애 정책을 펼치고, 차별금지법 통과를 원하고, 북한 핵 개발을 지지한다는 이유에서다.

이재식 목사는 "교회협이 평화를 강조하는데, 이는 줄곧 북한이 주장해 온 주한미군 철수를 전제로 한다. 우리를 위협하는 북한을 옹호하는 것은 성경 정신에 맞지 않다. 교회협을 핸들링하지 못하는 상황이다. 탈퇴하는 게 맞다"고 주장했다.

김수읍 목사는 "우리 교단은 교회협에 매년 1억 4,000만 원을 지원하고 있다. 그런데 우리 교단 정신과 반대되는 일만 하고 있다. 북한 핵무기 개발에는 침묵하고, 한국 정부만 비판한다. 동성애와 차별금지법을 지지하는 등 비성경적 단체다. 당장 탈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일부 총대들은 박수를 치며 환호했다.

회의를 주재한 이성희 총회장은 "저도 정책에 불만이 있지만 (탈퇴는) 모양새가 좋지 않다. 쉽게 결정할 일이 아니"라며 제동을 걸었다. 이 총회장은 안건을 교회연합사업위원회에 넘겨 다루자고 제안했다.

단서도 달았다. 교회협이 지금처럼 친동성애 정책을 펼치고, 차별금지법 통과를 지지하고, 북한 핵무기를 지지하면 탈퇴할 수 있게 하자고 말했다. 총대들은 이 총회장 제안을 받아들였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통합16] "저도 알 만큼 아니까 소리 지르지 마세요" [통합16]
line [통합15] 특별사면위원장 "진심으로 사과" [통합15] 특별사면위원장
line [통합14] "세상 사람들에게 모범 보이지 못한 점 회개합니다" [통합14]
line [통합13] 여성 할당제? 아니오! [통합13] 여성 할당제? 아니오!
line [통합12] "이슬람, 동성애 막고 '통일'로" [통합12]
line [통합11] 은혜로교회 신옥주 목사 이단 규정 [통합11] 은혜로교회 신옥주 목사 이단 규정
line [통합10] "하나님 공의와 거리 먼 불공평·탄압 판쳐" [통합10]
line [통합9] 동성애, 위원회 만들어 공식 대처 [통합9] 동성애, 위원회 만들어 공식 대처
line [통합8] 최흥진·임성빈·구춘서 총장 인준 [통합8] 최흥진·임성빈·구춘서 총장 인준
line [통합7] 3,600억대 연금재단 안정 되찾나? [통합7] 3,600억대 연금재단 안정 되찾나?
line [통합6] 김기동‧박윤식‧변승우‧이명범 사면 철회 확정 [통합6] 김기동‧박윤식‧변승우‧이명범 사면 철회 확정
line [통합5] 이성희 총회장 "하나님 앞에서 떳떳하게 당선" [통합5] 이성희 총회장
line [통합4] 고 김재준 목사 제명·파면 철회 [통합4] 고 김재준 목사 제명·파면 철회
line [통합3] 이홍정 사무총장 연임 부결 [통합3] 이홍정 사무총장 연임 부결
line [통합2] 채영남 총회장 이단 특별사면 공개 해명 [통합2] 채영남 총회장 이단 특별사면 공개 해명
line [통합1] 최기학 목사 부총회장 당선 [통합1] 최기학 목사 부총회장 당선

추천기사

line "말로 전도하는 시대는 갔다"
line "성폭력 대응 매뉴얼 있었다면 혼란 줄였을 것"
line 반도에서 온 조선 난민들 품은 일본 교회 반도에서 온 조선 난민들 품은 일본 교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