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통합8] 최흥진·임성빈·구춘서 총장 인준
이견 없이 만장일치 통과…총장 연령 65세→70세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6.09.27 21:18

   
▲ 101회 총회에서 인준받은 신임 총장들. 사진 왼쪽부터 최흥진(호남신대), 임성빈(장신대), 구춘서(한일장신대) 총장.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이성희 총회장) 산하 3개 신학교 신임 총장들이 총회에서 인준을 받았다. 최흥진(호남신대)·임성빈(장신대)·구춘서(한일장신대) 총장이 만장일치로 인준을 허락받았다.

호남신학대학교 7대 총장으로 선임된 최흥진 신임 총장은 1993년부터 호남신대 신약학 교수로 재직했다. 전남대를 졸업하고 장신대학원을 거쳐 계명대에서 신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장신대 21대 총장으로 선임된 임성빈 신임 총장은 1994년부터 장신대에서 기독교윤리학을 가르쳤다. 루이빌신학교 석사, 미국 프린스턴신학교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일장신대 6대 총장으로 선임된 구춘서 신임 총장은 1997년부터 신학부 교수로 재직 중이다. 장신대를 나와 미국 유니온신학교에서 신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편, 신학대 총장 연령을 65세에서 70세로 연장해 달라는 신학교육부 청원은 논의 끝에 통과됐다.

목회자 수급을 조절해야 한다는 의견을 받아 각 신학대학원(M.Div) 정원을 향후 3년간 4%씩 감축하기로 했다. 목회연구과정이 있는 4개 신학교 정원도 37명으로 줄이기로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통합7] 3,600억대 연금재단 안정 되찾나? [통합7] 3,600억대 연금재단 안정 되찾나?
line [통합6] 김기동‧박윤식‧변승우‧이명범 사면 철회 확정 [통합6] 김기동‧박윤식‧변승우‧이명범 사면 철회 확정
line [통합5] 이성희 총회장 "하나님 앞에서 떳떳하게 당선" [통합5] 이성희 총회장
line [통합3] 이홍정 사무총장 연임 부결 [통합3] 이홍정 사무총장 연임 부결
line [통합2] 채영남 총회장 이단 특별사면 공개 해명 [통합2] 채영남 총회장 이단 특별사면 공개 해명
line [통합1] 최기학 목사 부총회장 당선 [통합1] 최기학 목사 부총회장 당선
line 목사가 차고 넘치는 시대 목사가 차고 넘치는 시대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