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극동방송, 지난해 영업이익 263억…자산은 307억 증가한 3676억
2018 재산 상황 공표, 제작비 매출 2% 수준…CBS는 적자 기록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7.02 10:58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극동방송이 지난해 263억 원의 영업이익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6월 27일 방송통신위원회가 공개한 '2018 방송 사업자 재산 상황 공표집'을 보면, 극동방송은 영업이익 263억 원을 내는 등 당기순이익 306억 9555만 원을 기록했다. 3369억 3147만 원이던 자산은 2018년 3676억 2702만 원으로 뛰어올랐다.

극동방송은 지난해 612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방송 사업으로 25억 원, 광고로 18억 원, 그리고 '기타 사업' 매출로 586억 원의 매출을 냈다. 반면 방송 프로그램 제작비는 16억 원에 불과해 596억 원의 매출 이익을 기록했다. 인건비(161억 원) 등, 판매 관리비 332억 원을 빼면 263억 원의 영업이익이 남는다.

극동방송은 2017년까지 방송 프로그램 제작비를 '0'으로 표기해 왔다. 올해 2월 방송통신위원회는 <뉴스앤조이>에 "극동방송은 규모가 영세해 제작비가 판매 관리비에 포함돼 있다"고 설명한 바 있다.

방송통신위원회가 극동방송에 제작비 투자 계획을 수립하라고 수차례 요구했고, 극동방송이 출연료를 지급하지 않는 무보수 관행에 대해서도 보도가 나오자, 이번 재산 상황 공표집에는 제작비가 표기됐다. 그러나 제작비는 매출액 대비 2% 수준에 불과했다.

한편, 2017년 24억 원의 영업이익을 냈던 CBS는 2018년 11억 원의 영업 손실을 기록해 적자로 돌아섰다. CBS는 927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나 방송 프로그램 제작비 587억 원, 판매 관리비 294억 원 등으로 오히려 손실을 봤다. 2112억 원대 자산은 2079억 원으로 소폭 감소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①] MBC-KBS-SBS 다음은 '극동방송' [극동방송은 지금①] MBC-KBS-SBS 다음은 '극동방송'
line 극동방송, 김장환 이사장 아들 책 1000권 구매 극동방송, 김장환 이사장 아들 책 1000권 구매
line 김장환 목사 "MB 무슨 죄가 많다고 20년 구형하나" 김장환 목사
line 사랑의교회의 화려한 헌당식…서초구청장 "점용 허가 계속 내줄 것" 사랑의교회의 화려한 헌당식…서초구청장
line 자유한국당 기독인회 예배 "김장환 목사님은 기독교 대통령" 자유한국당 기독인회 예배
line 김장환 목사 "열 일 제쳐 두고 MB 찾아 예배" 김장환 목사
line 'MB 보석'에 김장환 목사 "정치·경제로 구속된 사람들 풀어 줘야" 'MB 보석'에 김장환 목사
line 극동방송의 제작비는 왜 '0'일까 극동방송의 제작비는 왜 '0'일까
line 방통위도 극동방송 김장환 족벌 체제 우려 방통위도 극동방송 김장환 족벌 체제 우려
line [영상] 극동방송은 지금 [영상] 극동방송은 지금
line [편집국에서] 헌금의 무게 [편집국에서] 헌금의 무게
line 김장환 목사가 세운 중앙기독학교, 장남은 교목·이사 김장환 목사가 세운 중앙기독학교, 장남은 교목·이사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④] 지상파 방송이 동성애·이슬람 '가짜 뉴스' 유통지 [극동방송은 지금④] 지상파 방송이 동성애·이슬람 '가짜 뉴스' 유통지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③] "대통령들도 BK 찾아" 김장환 목사의 '친보수' 행보 [극동방송은 지금③]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②] 교회 안 물려준 김장환 목사, 방송사 요직에는 자녀들 포진 [극동방송은 지금②] 교회 안 물려준 김장환 목사, 방송사 요직에는 자녀들 포진

추천기사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line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line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