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기장 구성원들, 박 교수 성폭력 관련 2차 피해 수집
△피해자 신상 유출 △집단 따돌림 △가해자 두둔 등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9.02.19 13:26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한신대학교 신학과 박 아무개 교수가 학생을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가운데, 한국기독교장로회 구성원들이 이 사건 관련 2차 피해 제보를 받고 있다.

한신대 신학대학원 학생회와 성정의실현을위한기장교역자모임이 수집하는 2차 피해 유형은 다양하다. 피해자의 과거 경력이나 행동·성격을 문제 삼는 행위, 피해자 신상 유포, 가해자를 두둔하는 발언은 물론 피해자로 추정되는 사람을 따돌리거나 화해를 종용하는 행위 등이 포함된다.

온라인 링크(바로 가기)를 통해 2차 피해 사실을 제보할 수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기장 여성·청년 단체 "박 교수 파면하고 성폭력 대책 마련하라" 기장 여성·청년 단체
line 기장 목회자들, 성폭력 교수 파면 요구 기장 목회자들, 성폭력 교수 파면 요구
line 이재록 피해자들 정보 유출한 만민 신자들 유죄 이재록 피해자들 정보 유출한 만민 신자들 유죄
line "피해자 색출 앞장선 이들은 2차 가해자"
line 한신대 "박 교수 성폭력, 특별위원회 꾸려 진상 조사" 한신대
line "학교는 성폭력 가해 교수 처벌하라"
line 한신대 신학과 교수, 학생 성폭행 의혹 한신대 신학과 교수, 학생 성폭행 의혹
line 기장 서울동노회, 성폭력 목사 정직한 재판국 판결 '보이콧' 기장 서울동노회, 성폭력 목사 정직한 재판국 판결 '보이콧'
line '강간 미수' 목사, 노회 대신 여성들이 총회 상소 '강간 미수' 목사, 노회 대신 여성들이 총회 상소

추천기사

line 담임 목회 그만두고 김치찌개 끓이는 이유 담임 목회 그만두고 김치찌개 끓이는 이유
line 한국교회 대표하는 한기총? 가입 교단 면면 살펴보니 한국교회 대표하는 한기총? 가입 교단 면면 살펴보니
line 막힌 듯한 복음 전도의 길, 어떻게 열 것인가 막힌 듯한 복음 전도의 길, 어떻게 열 것인가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