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인문학·신학 관점에서 보는 양심적 병역거부
한국외대 2월 19일…지승원·이상철·송영은 발제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2.14 09:48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양심적 병역거부를 인문학과 신학 관점에서 살펴보는 학술 대회가 열린다. 한국외대 법학연구소 종교와법센터가 주최하며, 2월 19일 오후 1시 30분 한국외대 법학관 701호에서 진행한다. 

'양심은 법적 판단의 대상이 되는가'라는 주제로 열리는 학술 대회에는 지승원 교수(한동대 명예), 이상철 목사(한신대 외래교수), 송영은 교수(가톨릭대)가 발제자로 나선다. 이들은 각각 △양심과 법 △양심이란 무엇인가 △샤리아와 양심: 이슬람을 살아 내는 방법을 주제로 발표한다. 

종교와법센터는 "양심적 병역거부는 오랜 세월 역사의 난제였다. '국가의 법인가, 개인의 양심인가', '공동체의 질서인가, 양심의자유인가'라는 난제를 함께 생각해 보고자 한다"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국가권력 상징 대법원 앞에 하나님 권력 상징 사랑의교회가 서 있는 건 은혜"
line "병역거부 인정, 특정 종교·교리 보호 아냐"
line 교회언론회 "종교적 신념에 의한 병역거부가 타당" 교회언론회
line 여호와의증인 "가입 문의 증가? 사실 아냐" 여호와의증인
line "예수가 입영 영장 받았다면 어떻게 했을까"
line 한기총 "양심적 병역거부 강력 반대" 한기총
line '양심적 병역거부' 무죄 "제대로 된 대체 복무제 만들어야" '양심적 병역거부' 무죄
line "군대와 예수의 행동 양식은 달랐다"
line "대체 복무, 현역 기간의 1.5배, 비군사 분야가 적절"
line '병역거부' 선택해 온 기독교 전통(영상) '병역거부' 선택해 온 기독교 전통(영상)
line 양심적 병역거부, 헌재 결정 어떻게 볼 것인가 양심적 병역거부, 헌재 결정 어떻게 볼 것인가
line 병역거부 반대해 온 교회, 군사주의 넘어서야 병역거부 반대해 온 교회, 군사주의 넘어서야

추천기사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line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line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