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통합17] 총대 1484명 평균연령 '62세'…청년·부목사 등 '정원 외 75명 비례대표제' 1년간 연구
'미래 지향적 총회', '모든 세대 아우르는 정치' 위해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9.25 15:32

예장통합 104회 총대 평균 나이는 62세다. 미래 지향적 총회를 위해 '총대 비례대표제'를 시행해 달라는 헌의안이 올라왔다. 총대들은 1년간 연구하기로 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김태영 총회장) 104회 총회 총대 1484명 평균연령은 62세다. 대부분 남성 목사·장로로, 여성이나 청년, 부목사 등 상대적으로 기득권에서 거리가 먼 구성원은 총회에서 찾아보기 어렵다. 이번 총회에는 다양성을 확보하자는 차원에서 '총대 비례대표제'를 도입해야 한다는 헌의가 올라왔다.

총회 셋째 날인 9월 25일 오후 회무 시간, 정치부(이군식 부장)가 헌의안 심의 결과를 보고했다. 서울노회·서울서남노회·인천동노회·전남노회·포항노회는 '미래 지향적 총회'를 위해 비례대표제를 도입해 달라고 청원했다.

현행 총대 1500명을 그대로 두고 정원 외 5%(75명)를 비례대표로 세워 달라고 했다. 청년, 부목사, 특수기관 목사, 40대 장로 등을 공모로 추첨하는 방식이다. 세대 간 소통이 중요한 시대라며,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정치를 위해서라도 비례대표제가 필요하다고 했다.

정치부는 총대 비례대표제와 관련해 1년간 연구하게 해 달라고 청원했다. 총대들은 "허락이요"라고 말했다.(계속)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통합14] 명성교회 수습안 오늘 4시 발표 [통합14] 명성교회 수습안 오늘 4시 발표
line [통합13] '4911억' 연금 운용 놓고 연금재단·감사위 공방 [통합13] '4911억' 연금 운용 놓고 연금재단·감사위 공방
line [통합12] '명성교회 세습 철회하라' 시위하는 장신대 학생들, '성총회' 방해한다고 비난하는 총대 목사 [통합12] '명성교회 세습 철회하라' 시위하는 장신대 학생들, '성총회' 방해한다고 비난하는 총대 목사
line [통합11] 세습금지법 폐지·개정 헌의안, 1년간 연구 [통합11] 세습금지법 폐지·개정 헌의안, 1년간 연구
line [통합10] 명성교회도 살리고 총회도 살리고? [통합10] 명성교회도 살리고 총회도 살리고?
line [통합9] 김삼환 목사 총회 깜짝 등장 "교단이 품어 달라"…명성교회 사태, 총회 기간 내 종결하기로 [통합9] 김삼환 목사 총회 깜짝 등장
line [통합8] 김태영 총회장 "명성교회 세습 문제, 총대 결정 따라야" [통합8] 김태영 총회장
line [통합7] 여전도회관 조사 위한 특별위원회 구성 [통합7] 여전도회관 조사 위한 특별위원회 구성
line [통합6] 총회 임원회의 일장일단 [통합6] 총회 임원회의 일장일단
line [통합5] '동성애자를 사회적 약자로 보며 SNS 하는 행위' 동성애 옹호·지지 구체적 내용, 헌법위서 연구 [통합5] '동성애자를 사회적 약자로 보며 SNS 하는 행위' 동성애 옹호·지지 구체적 내용, 헌법위서 연구
line [통합4] '교회 성폭력 대응 지침서' 채택(전문) [통합4] '교회 성폭력 대응 지침서' 채택(전문)
line [통합3] 신정호 목사 부총회장 당선 [통합3] 신정호 목사 부총회장 당선
line [통합2] 명성교회, 총대들 상대로 홍보 열 올려 "김하나 목사 청빙은 하나님의 뜻…세습 아닌 십자가" [통합2] 명성교회, 총대들 상대로 홍보 열 올려
line [통합1] 명성교회 측, 세습 반대 기자회견 육탄 저지 [통합1] 명성교회 측, 세습 반대 기자회견 육탄 저지
line "공교회성 회복 위해 명성교회 불법 세습 종지부 찍어 달라"
line 예장통합 총회 열리는 포항 교계 "명성교회 청빙 문제, '세습'이라는 비성경적 프레임 씌워" 예장통합 총회 열리는 포항 교계
line 김삼환 목사 "한국교회에 심려 끼쳐 죄송…청빙은 절차대로 했다" 김삼환 목사
line 더 철저한 '사상 검증' 권한 달라는 예장통합 동성애대책위 더 철저한 '사상 검증' 권한 달라는 예장통합 동성애대책위

추천기사

line 일상 속 평범한 손길 통해 주님의 성찬 경험하다 일상 속 평범한 손길 통해 주님의 성찬 경험하다
line [개신교와 인권조례①] 쏟아지는 반동성애 '민원 폭탄'…전국 지자체 21곳 인권조례 제정 무산 [개신교와 인권조례①] 쏟아지는 반동성애 '민원 폭탄'…전국 지자체 21곳 인권조례 제정 무산
line '종교 편향' 김진표 총리? 시민단체 반발, 보수 교계 환영 '종교 편향' 김진표 총리? 시민단체 반발, 보수 교계 환영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