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난민과 함께하는 성탄절 연합 예배
고난받는 이들과 함께하는 예배…12월 25일 광화문광장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8.11.28 12:03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이번 성탄절은 '난민'과 함께하는 연합 예배가 열린다. 고난받는이들과함께하는성탄절연합예배준비위원회는 12월 25일 광화문광장에서 예멘·시리아·이집트 난민들과 함께 예배를 연다고 밝혔다.

준비위원회는 매년 부활절과 성탄절 사회적 약자를 기억하는 예배를 열고 있다. 지난해 성탄절에는 제주 강정마을, 성주 소성리마을, 파주 민통선마을 등 분단 상황의 피해자들과 함께 예배를 열었고, 올해 부활절은 세월호 가족과 함께 연합해 예배했다.

준비위원회는 "내전과 정치적·종교적 핍박과 위협을 피해 도피성을 찾아 우리 곁으로 온 친구들을, 보아스와 같은 환대로 맞이하자"면서 많은 이들의 참석을 부탁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난민 보호 위해 32일째 예배하는 교회 난민 보호 위해 32일째 예배하는 교회
line '가짜 뉴스 팩트 체크' 한곳에 모아 놨습니다 '가짜 뉴스 팩트 체크' 한곳에 모아 놨습니다
line 교회 밖에서 사회 품는 기독 NGO들 교회 밖에서 사회 품는 기독 NGO들
line 개척자들, 2019 자원봉사자 모집 개척자들, 2019 자원봉사자 모집
line '공동선' 위해 고군분투하는 기독교인들 '공동선' 위해 고군분투하는 기독교인들
line 보수 개신교가 지키려는 나라에 성소수자는 살 수 있나 보수 개신교가 지키려는 나라에 성소수자는 살 수 있나
line 공영방송에 흘러나온 '개신교발 동성애 가짜 뉴스' 공영방송에 흘러나온 '개신교발 동성애 가짜 뉴스'
line "가난한 자 돕는 교회 아니라 '가난한 교회' 돼야"
line 해외 기독교 사례도 '가짜 뉴스' 주의보 해외 기독교 사례도 '가짜 뉴스' 주의보
line 기독교로 개종한 이란 중학생, 난민 인정 기독교로 개종한 이란 중학생, 난민 인정
line 권력을 향해 성경의 진리를 외치라 권력을 향해 성경의 진리를 외치라
line 제주 예멘인 난민 지위 인정 '0' 제주 예멘인 난민 지위 인정 '0'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