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성폭력 없는 안전한 교회가 되려면
서울YWCA 토론회, 11월 27일 오후 3시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8.11.12 13:58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인천새소망교회 김 목사 사건으로 교회 성폭력 문제가 다시 한 번 도마 위에 올랐다. 잊을 만하면 한번씩 사회 면에 오르내리는 목회자 성폭력 문제는 한국교회 고질병으로 자리 잡았다. 교회 성폭력을 남의 교회 일로 치부하거나 한국교회가 당면한 심각한 문제로 생각하지 않기 때문이다.

시민단체 서울YWCA가 그동안 한국교회 반성폭력 운동에 앞장섰던 이들과 함께 '성폭력 없는 교회를 위한 토론회'를 개최한다. 사회복지·탈핵 등 사회운동에 앞장서 왔던 서울YWCA는 심각한 수위에 다다른 교회 성폭력 문제에 관심을 기울이고 평신도가 대다수인 회원들에게 그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이번 토론회를 기획했다.

감리교여성지도력개발원 원장 홍보연 목사가 '교회 내 성폭력, 부끄러운 현실에서 돌이켜 거룩함의 회복으로'라는 주제로 발제한다. '성폭력 해결 없이 한국교회의 희망도 없다'는 주제로 믿는페미의 도라희년이 발표한 뒤, 성폭력 없는 교회를 위해 교회가 무엇을 해야 하는지 기독교반성폭력센터 최유리 간사가 소개할 예정이다. <뉴스앤조이>도 참석해 교회 성폭력 실태를 소개하고 현장에서 만난 피해자들 이야기를 전한다.

토론회는 11월 27일 오후 3시 서울YWCA 대강당에서 열린다. 온라인(바로 가기)으로 신청을 받으며, 교회 성폭력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문의: 02-3705-6000(서울YWCA)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감리회 행정총회에서 돋보인 '여성 총대'의 역할 감리회 행정총회에서 돋보인 '여성 총대'의 역할
line [감리회6] 교회 성폭력 지침·정책 연구하기로 [감리회6] 교회 성폭력 지침·정책 연구하기로
line 천국에서 절대로 다시 만나고 싶지 않은 당신에게 천국에서 절대로 다시 만나고 싶지 않은 당신에게
line [총회 결산①] 교회 성폭력 대처 극과 극 [총회 결산①] 교회 성폭력 대처 극과 극
line [기장6] '성폭력대책위원회' 신설 [기장6] '성폭력대책위원회' 신설
line 예장통합, 성폭력 대응 매뉴얼 발간 예장통합, 성폭력 대응 매뉴얼 발간
line "반복된 교회 성폭력, 법 제정·예방 교육으로 막자"
line 교회 성폭력, 교단법에 징계 사유로 명시해야 근절 가능 교회 성폭력, 교단법에 징계 사유로 명시해야 근절 가능
line 교회 성폭력, 구성원 모두의 감수성 높여야 교회 성폭력, 구성원 모두의 감수성 높여야

추천기사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line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line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