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1일1책] 우주·생명·정신에 대한 다섯 석학의 대화
볼프하르트 판넨베르크 외 <신 인간 과학>(씽크스마트)
  • 강동석 기자 (kads2009@newsnjoy.or.kr)
  • 승인 2019.08.02 07:00

<신 인간 과학 - 우주 생명 정신을 주제로 한 석학들의 대화> / 한스 페터 뒤르, 클라우스 미하엘 마이어 아비히, 한스 디터 무췰러, 볼프하르트 판넨베르크, 프란츠 M. 부케티츠 지음 / 여상훈 옮김 / 씽크스마트 펴냄 / 304쪽 / 1만 5000원

[뉴스앤조이-강동석 기자] 물리학·철학·생물학·신학 분야 다섯 석학이 이탈리아 토스카나에 모여 우주·생명·정신을 주제로 나눈 사흘간의 대화를 담았다. 신학 분야에서는 가톨릭 신학자 한스 디터 무췰러, 개신교 신학자 볼프하르트 판넨베르크가 참여했다. 다섯 석학은 △'무엇인가'가 왜 존재할까 △생명은 왜 생겨났을까 △영혼과 육체의 문제 △우리는 어떻게 세계를 지각하게 되는가 등을 주제로 이야기를 펼쳤다. 대화체로 정리했고, '신학과 과학이 반드시 대립적인 것은 아니다' 등 글 3편이 이들의 대화를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다. 다섯 석학 기본 입장과 세계관을 들여다볼 수 있는 글도 1편씩 수록했다.

"우리 인간은 생존에 필요한 것, 대답할 수 있는 것만을 묻지는 않는다. 이해할 수 없는 것에 마음이 이끌리고 불안해하기도 하고, 무언가를 깨닫고 밝혀냄으로써 기쁨을 얻고 방향을 잡기도 한다. 그렇다면 우주의 존재 근거를 묻는 그 커다란 질문에 대해 언젠가 해답을 얻을 수 있을까? 아마도 그럴 수 없으리라. 그래도 물음은 계속되고, 그렇게 묻다 보면 어느새 또다시 신에 대한 물음 앞에 서게 된다.

이 우주와 우리가 사는 세계는 어디에서 생겨났을까? 무언가가 있지 않으면 안 될 이유가 정말 있는 것일까? 아무것도 없을 수도 있지 않은가! 완전한 혼돈 속에서 어떻게 질서와 구조가 생길 수 있었을까? 당연한 일이겠지만, 이런 의문에 대해서 신학자들과 자연과학자들은 각기 다른 대답을 내놓고 있다." (1부 '우주', 17~18쪽)

"판넨베르크 / 교회가 바깥 세계와 차단된 건축물이 되고 만 것은, 그것이 천상의 예루살렘, 즉 장차 완성될 신의 나라를 상징적으로 표현하기 때문입니다. 다른 피조물들을 배제하고 있어서가 아니라는 거지요. 인간이 신의 모습대로 만들어졌다는 말을 이해하는 데는, 사도 바울로의 말이 길잡이가 될 수 있을 듯싶군요. 사도 바울로가 말하는 신의 모상은 구약성서의 의미와 일치합니다. 그는 창조주와 모든 피조물 간의 결합을 유지할 의무가 인간에게 있음을 강조하지요. '창조의 꽃'이라는 식으로 인간이 스스로를 특별한 존재라고 생각하고 그 때문에 과오를 범하는 일은, 역사 속에서 신과 인간의 연결이 끊어졌을 때마다 일어났어요." (2부 '생명' - '인간은 '창조의 꽃'일까?', 126쪽)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석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1일1책] 후회·불안을 넘어 참된 만족에 이르려면 [1일1책] 후회·불안을 넘어 참된 만족에 이르려면
line [1일1책] 청년들 예수의 꿈에 잇대는 서간집 [1일1책] 청년들 예수의 꿈에 잇대는 서간집
line [1일1책] 21세기에 기독교인으로 살아간다는 것 [1일1책] 21세기에 기독교인으로 살아간다는 것
line [1일1책] '암 4기' 번영신학 연구자의 인생 이야기 [1일1책] '암 4기' 번영신학 연구자의 인생 이야기
line [1일1책] 현대적 언어로 생생하게 읽는 신약성경 [1일1책] 현대적 언어로 생생하게 읽는 신약성경
line [1일1책] 한국교회는 '혐오 앞잡이' 오명 벗을 수 있을까 [1일1책] 한국교회는 '혐오 앞잡이' 오명 벗을 수 있을까
line [1일1책]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간추린 그리스도교 신학의 서사 [1일1책]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간추린 그리스도교 신학의 서사
line [1일1책] 고통과 혐오, 평화와 통일 시대에 읽어야 할 책들 [1일1책] 고통과 혐오, 평화와 통일 시대에 읽어야 할 책들
line [1일1책] 고통이 '선물' 되려면 [1일1책] 고통이 '선물' 되려면

추천기사

line 지옥으로 가는 급행열차 같았던 2019년의 한국교회 지옥으로 가는 급행열차 같았던 2019년의 한국교회
line '나도 살고 너도 살리는' 기독 페미니즘 '나도 살고 너도 살리는' 기독 페미니즘
line [개신교와 인권조례③] '동성애 조장' 아닌 '인권 보장' [개신교와 인권조례③] '동성애 조장' 아닌 '인권 보장'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