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명성교회 재심 앞두고 '세습 반대 문화제'
7월 9일 서울파이낸스센터 앞…바른 재심 판결 촉구, 16일 총회 회관 앞 기자회견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9.07.04 11:17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림형석 총회장) 총회 재판국(강흥구 재판국장)의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의 위임목사 청빙 무효 소송' 선고를 일주일 앞두고 세습 반대 문화제가 열린다. 문화제는 7월 9일 오후 7시 30분 청계광장 옆에 있는 서울파이낸스센터 앞에서 진행한다.

명성교회 세습에 반대하는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기독법률가회·명성교회정상화위원회 등 10개 단체가 공동 주최했다. 영상 상연, 길가는밴드 공연, 세습 반대 발언에 이어 기독법률가회 모의재판을 통해 총회 재판국의 바른 재심 판결을 촉구할 예정이다.

재판국이 명성교회 재심을 선고하겠다고 밝힌 7월 16일에는 예장통합 총회 회관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앞에서 오전 10시 30분에 기자회견도 열기로 했다.

문의: 02-2068-9489(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예장통합 서울동남노회수습전권위 임시노회 소집 예장통합 서울동남노회수습전권위 임시노회 소집
line 명성교회 김충환 장로 "'낫'으로 시위자들 위협한 적 없어" 명성교회 김충환 장로
line '낫' 든 명성교회 교인, 세습 반대 시위자들 위협 '낫' 든 명성교회 교인, 세습 반대 시위자들 위협
line "우리 교단의 대모델 명성교회 무너뜨리지 말라"
line 명성교회 세습 재심 7월 16일 선고 명성교회 세습 재심 7월 16일 선고
line 압박받는 서울동남노회 신임원회 "본질은 명성교회 세습" 압박받는 서울동남노회 신임원회
line "너 나중에 봐", "청빙 어려울 것" 명성교회 세습 반대한 신학생 겁박한 목사들
line 장신대 학생·교수 300여 명, 명성교회까지 '가두시위' 장신대 학생·교수 300여 명, 명성교회까지 '가두시위'
line 예장통합 신학생 594명 "명성교회 세습 철회하라" 예장통합 신학생 594명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