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내 안의 나를 마주하는 시간
기윤실, 4월 27일 '마음아 안녕' 세미나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9.04.11 10:02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기독교윤리실천운동본부(기윤실·공동대표 배종석·정병오·정현구)가 4월 27일, '나를 찾는 토요일' 세 번째 시간으로 '마음아 안녕: 들여다봄, 돌봄' 세미나를 연다. 기윤실은 청년들의 자기 발견과 진로 설계를 돕기 위해, 매달 마지막 주 토요일 '오픈 배움터 - 나를 찾는 토요일'을 진행하고 있다.

강사는 <커피 한잔과 함께하는 에니어그램>(죠이선교회) , <연애의 태도>(두란노) 등을 쓴 정신실 소장(마음성장연구소)이다. 정 소장은 가정환경, 진로 고민, 직장 문제, 이성 관계 등으로 힘들어하는 청년들이 마음의 소리에 귀 기울일 수 있도록 안내한다.

세미나에 참석하길 희망하는 이는 기윤실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자신의 마음 건강을 살펴보고 싶은 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회비는 1만 원이다.

문의: 070-7019-3756, cemk@hanmail.net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정치부터 생태·다문화까지 담은 신앙 교재 <세상을 사는 그리스도인> 정치부터 생태·다문화까지 담은 신앙 교재 <세상을 사는 그리스도인>
line '언니' 같은 하나님이 필요해 '언니' 같은 하나님이 필요해
line 난민 활동가 된 대통령의 손자 난민 활동가 된 대통령의 손자
line '성벽 밖 신앙'이 말해 주는 것 '성벽 밖 신앙'이 말해 주는 것
line 이번 학기는 쉬고 가세요 이번 학기는 쉬고 가세요
line 사랑의교회 교인이던 그가 환경 운동에 투신한 이유 사랑의교회 교인이던 그가 환경 운동에 투신한 이유

추천기사

line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line 사랑의교회 헌당식 설교자 맥그래스 교수 "교회 사건 몰랐다" 사랑의교회 헌당식 설교자 맥그래스 교수
line 전쟁 포화 피해 온 난민들에게 희망 주는 마을 전쟁 포화 피해 온 난민들에게 희망 주는 마을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