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명성교회 "미자립 교회 후원"…ㅈ노회 '거절'
노회장 "세습 사태로 교단 시끄러운 지금 후원받는 건 옳지 않아"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8.11.23 17:15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명성교회(김하나 목사)가 설립한 빛과소금의집(김종식 사무총장)이 교단 소속 노회들에 "미자립 교회를 후원하겠다"고 제안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명성교회는 빛과소금의집을 통해 총 50억 원을 미자립 교회를 위해 쓰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림형석 총회장) ㅈ노회 노회장 이 아무개 목사는 11월 18일, 빛과소금의집 관계자에게 전화 한 통을 받았다. 빛과소금의집이 미자립 교회 30곳에 매달 10만 원을 지원할 테니, 대상자를 추천해 달라는 내용이다. 그러나 이 목사는 후원을 고사하고 교회를 추천하지 않았다. 후원금이 명성교회에서 나왔다는 이유다.

이 목사는 11월 23일 <뉴스앤조이>와의 통화에서 "긴급 임원회를 열어 이 안건을 다뤘다. 받지 말자는 쪽으로 중론이 모였다. 교단 정식 기구도 아닌 곳이 왜 우리를 후원하겠다는 건지 이해할 수 없었다. 더군다나 그곳은 명성교회와 관련 있기 때문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교회 120여 개가 가입해 있는 ㅈ노회는 60~70%가 미자립 교회다. 이 목사는 노회원에게 "왜 후원을 받지 않느냐"며 항의성 연락도 받았다고 했다. 그는 "개인적으로 아쉬움을 나타내는 분도 있었다. 돈도 급하긴 하지만 그래도 교회가 더 큰 가치를 잃으면 안 되지 않겠나. 김하나 목사가 사임한 뒤면 몰라도, 세습 사태로 교단이 시끄러운 지금 그쪽 후원을 받는 건 옳지 않다"고 말했다.

빛과소금의집 김종식 사무총장은 <뉴스앤조이>와의 통화에서 "명성교회가 한국교회를 섬기기 위해 미자립 교회 지원 사역을 시작했다. 취지를 그대로 이해해 달라. 현재 여러 노회에 공문을 보내 추천을 받고 있다. 결과가 아직 종합이 안 돼 자세한 내용은 모른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명성교회는 알 잘 낳는 교회, '사소한 일'로 다투지 말아야"
line 명성교회, 미자립 교회 1000곳에 500만 원씩 '50억' 예산 책정 명성교회, 미자립 교회 1000곳에 500만 원씩 '50억' 예산 책정
line 미자립 교회 목사가 일간지에 '명성교회 비판 말라' 광고 미자립 교회 목사가 일간지에 '명성교회 비판 말라' 광고
line 명성교회, 미자립 교회 지원금 1억 8,000만 출연 명성교회, 미자립 교회 지원금 1억 8,000만 출연
line 명성교회 당회 입장문 발표, 아전인수식 해석 여전 명성교회 당회 입장문 발표, 아전인수식 해석 여전
line "2대 세습도 괜찮다는데 3대 세습 안 할까"

추천기사

line [종합] '불법 건축물' 된 3000억짜리 사랑의교회 서초 예배당, 공공도로 원상회복 위해 허물 위기 [종합] '불법 건축물' 된 3000억짜리 사랑의교회 서초 예배당, 공공도로 원상회복 위해 허물 위기
line 대법원,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허가 취소 대법원,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허가 취소
line 갑질 아닌 상생 택한 프랜차이즈 사업가 이야기 갑질 아닌 상생 택한 프랜차이즈 사업가 이야기
기사 댓글 1
  • 신책 2018-11-27 01:07:24

    월 10만원으로 교회를 사겠다니, 너무 도둑놈 심보 아닙니까?
    한 달에 한 100억원 정도는 후원하면서 지지해달라고 하던가 해야지..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