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명성교회, 미자립 교회 1000곳에 500만 원씩 '50억' 예산 책정
법인명은 '빛과소금의집'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8.10.08 14:55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명성교회(김하나 목사)가 미자립 교회 1000곳을 지원할 계획이다. 명성교회는 10월 5일 저녁 긴급 당회를 열어, 미자립 교회 지원 사업을 알리고 예산 50억 원을 책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자립 교회 1000곳이 지원 대상이니, 교회 1곳당 500만 원이 돌아가는 셈이다.

명성교회는 10월 6일, 서울 종로구 소재 사무실에서 '빛과소금의집'(Light & Salt) 개원 감사 예배를 열어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명성교회 관계자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어렵고 힘든 교회를 돕기 위해 오랫동안 기도하고 고민했다. 한국교회를 조금이나마 섬기기 위해 빛과소금의집을 개원했다. 앞으로 모든 구제 활동은 빛과소금의집으로 일원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빛과소금의집은 지상 4층, 연면적 63평 현대식 건물에 사무 공간을 마련했다. 명성교회가 2011년 매입해 기존 주택을 철거하고 올해 새로 완공한 건물이다. 초대 사무총장은 김종식 시무장로(명성교회)가 맡았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명성교회 세습 사태가 눈을 뜨게 했다 명성교회 세습 사태가 눈을 뜨게 했다
line 명성교회 이월금 비공개 이유 "왼손이 하는 일 오른손이 모르게 하라" 명성교회 이월금 비공개 이유
line 미자립 교회 목사가 일간지에 '명성교회 비판 말라' 광고 미자립 교회 목사가 일간지에 '명성교회 비판 말라' 광고
line 미자립 교회 지원 나선 명성교회정상화위원회 미자립 교회 지원 나선 명성교회정상화위원회
line 명성교회, 미자립 교회 지원금 1억 8,000만 출연 명성교회, 미자립 교회 지원금 1억 8,000만 출연
line 명성교회 당회 입장문 발표, 아전인수식 해석 여전 명성교회 당회 입장문 발표, 아전인수식 해석 여전

추천기사

line '명성교회를 지키자', 예장통합 목사·장로들 뭉쳐 '명성교회를 지키자', 예장통합 목사·장로들 뭉쳐
line 재림주·돈 착취 의혹 장재형, 몸통은 '미국'에 있다 재림주·돈 착취 의혹 장재형, 몸통은 '미국'에 있다
line 종북의 십자가에 언제까지 못 박으시겠습니까 종북의 십자가에 언제까지 못 박으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1
  • 장종근 2018-10-14 07:05:35

    비자금 짱노자살 부자세습 교회의 제 몸집불리기에 돈 쓰는 일에는 별로 감동이 없답니다.

    아직도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고 질병으로
    죽어갑니다.

    다원주의의 장점은 관용과 포용입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