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김수원 목사 "명성교회 문제 총회 판결 전까지 유보"
"노회 안정과 정상화 위해 힘 모아야"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11.06 10:16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림형석 총회장) 서울동남노회장 김수원 목사(태봉교회)가 명성교회 문제는 총회 재판국 판결이 나올 때까지 유보하겠다고 밝혔다.

김 목사는 11월 5일 서울동남노회장 서신을 내 "명성교회와 관련한 헌의안 처리 등 제반 사항은 교단 헌법 및 제103회 총회 결의에 근거해 총회 재심 판결 때까지 잠정 유보하겠다. 판결 이후 필요 시 총회와 협력해 적절한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했다.

노회도 정상화하겠다고 밝혔다. 김 목사는 "지교회 헌의 및 청원안은 임시노회를 통하여 가급적 빠른 시일에 처리하겠다. 무너져 내린 노회 법질서 회복을 위해 노력하겠다. 의도적이고 지속적인 위법 행위에는 단호히 대처하겠다"고 했다.

그는 "사사로운 이해관계를 떠나 노회 안정과 정상화를 위해 힘을 모아야 할 때다. 한국교회와 사회의 염려를 생각하고, 여러 난제를 극복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m.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명정위, 김수원 목사 노회장 승계 환영 명정위, 김수원 목사 노회장 승계 환영
line 김수원 목사 "노회장 되면 명성교회 죽인다? 거짓" 김수원 목사
line "김하나 목사 청빙 서류 반려한 김수원 목사 문제없다"
line 고의로 출석 체크 거부, 서울동남노회 정기회 무산 고의로 출석 체크 거부, 서울동남노회 정기회 무산
line 예장통합 재판국 "김수원 목사가 서울동남노회장 승계해야" 예장통합 재판국
line "김수원 목사 징계한 노회 재판국, 총회에 대한 '항명·불순종'"
line "김수원 목사 면직·출교는 총회에 대한 항명"
line "서울동남노회, 무의미한 월권행위 중단하라"
line 명성교회 세습 반대한 김수원 목사 '면직·출교' 명성교회 세습 반대한 김수원 목사 '면직·출교'
line "청빙안 반려하고 김삼환 목사와 독대했다"
line 명성교회 세습 통과 전, 헌의위에서는 무슨 일이 명성교회 세습 통과 전, 헌의위에서는 무슨 일이
line 명성교회 사태로 서울동남노회 둘로 쪼개질 듯 명성교회 사태로 서울동남노회 둘로 쪼개질 듯

추천기사

line 명성교회 세습 재심 여부 또 연기 명성교회 세습 재심 여부 또 연기
line 조화와 무게, 그 사이에서 조화와 무게, 그 사이에서
line 교회를 떠나자, '교회'가 보이기 시작했다 교회를 떠나자, '교회'가 보이기 시작했다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