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퀴어 축제 반대" 국민 청원 20만 넘겨
보수 기독교, 시민단체 맞불 집회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07.13 10:12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퀴어 문화 축제'를 반대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에 21만 7300명이 동의했다. 청원 동의자가 20만 명을 넘기면서, 청와대 입장을 들을 수 있게 됐다.

"대구 동성로 / 서울시청광장 퀴어 행사(동성애 축제) 개최를 반대합니다"는 청원 글은 6월 14일 올라왔다. 청원인은 "동성애자라서 (축제를) 반대하는 게 아니고 변태적이며 외설적이기 때문에 반대한다", "동성애자들을 인정하지 않거나 혐오하거나 차별하는 게 아니다"고 주장했다.

반대 청원에도 6월 23일 대구 동성로 퀴어 축제는 예정대로 진행됐다. 7월 14일 서울시청광장에서는 퀴어 문화 축제가 열린다. 보수 기독교와 시민단체가 주관하는 '동성애 퀴어 축제 반대 국민대회'는 대한문 일대에서 진행된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맞불 집회'로 동성애 확산 막겠다"
line 퀴어 축제 반대 집회, 개신교색 빼려 안간힘 퀴어 축제 반대 집회, 개신교색 빼려 안간힘
line "반동성애 집회는 한국교회의 선지자적 역할"
line [현장3] "미국은 제발 동성애 부추기지 말아 달라" [현장3]
line [현장] 보수 개신교인 수천 명, 이번에도 퀴어 축제 맞불 집회 [현장] 보수 개신교인 수천 명, 이번에도 퀴어 축제 맞불 집회
line "촛불 집회가 정권 바꿨듯, 동성애 반대 외치자"
line 퀴어 축제 열리는 날 '성소수자 전도 축제' 퀴어 축제 열리는 날 '성소수자 전도 축제'
line 반동연 "퀴어 축제 허용한 박원순 시장 낙선시킬 것" 반동연
line 교단 수장들 "동성애·이슬람 강경 대처" 교단 수장들

추천기사

line 예장통합에 몰아치는 '반동성애' 광풍 예장통합에 몰아치는 '반동성애' 광풍
line 정부 늑장 대처에 발만 구르는 스텔라호 가족들 정부 늑장 대처에 발만 구르는 스텔라호 가족들
line 영적 학대, 재난이 온다 영적 학대, 재난이 온다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