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퀴어 축제 열리는 날 '성소수자 전도 축제'
홀리라이프 7월14~17일…탈동성애 인권 포럼, 국민 대행진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7.06.27 08:47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동성애를 '후천적' '성적 일탈'로 이해하고, 치유 가능하다고 믿는 '홀리 축제'가 열린다. 홀리라이프(대표 이요나 목사)가 주관하는 제4회 홀리 축제가 7월 14~17일까지 진행한다. 14~15일까지 개최되는 '퀴어 문화 축제'를 견제한다는 취지다.

홀리라이프는 "타락한 문화 속에서 성 정체성 혼란에 빠진 사람들에게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와 복음의 능력을 전하고, 거룩하고 의로운 삶의 길을 선포하는 성소수자 전도 축제"라고 소개했다.

14일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과 탈동생애 인권 포럼을 한다. 15일 청계광장에서 성소수자 전도 대회를 하고, 정부종합청사 앞까지 '탈동성애 인권 수호 국민 대행진'을 한다. 16일 이요나 목사가 담임하는 갈보리채플에서 '탈동성애 지향자 워크샵'을 개최한다. 마지막 날에는 부산에서 부산성시화운동본부와 함께 탈동성애 인권 포럼을 연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동성애 합법화하면 성경은 불법 서적 된다"
line 동성애자의 하나님은 다른가요 동성애자의 하나님은 다른가요
line "PD수첩, 탈동성애자 의견 배제"
line 한동대 "동성애는 성경적 진리에 반한다" 한동대
line 나는 '엑스-게이(Ex-Gay)'다 나는 '엑스-게이(Ex-Gay)'다
line 나는 16년간 게이였다 나는 16년간 게이였다
line "동성애가 아버지 부재 때문? 주작 말라"
line '에이즈 걸린 동성애자' 랩으로 풀어낸 CCM 래퍼 '에이즈 걸린 동성애자' 랩으로 풀어낸 CCM 래퍼
line 기독교인 1만 2,000여 명 동성애 '반대' 맞불 집회 기독교인 1만 2,000여 명 동성애 '반대' 맞불 집회

추천기사

line "나는 절대 동성애를 죄라고 말하지 않겠다"…반동성애에 목숨 건 한국교회, '존재에 대한 앎' 없어
line 불상 복구 비용 모금하다 쫓겨난 서울기독대 손원영 교수, 2심도 승소 '파면 무효' 불상 복구 비용 모금하다 쫓겨난 서울기독대 손원영 교수, 2심도 승소 '파면 무효'
line 명성교회 이어 예장통합 밀알교회도 부자 세습 시도 "세습금지법은 이미 사문화" 명성교회 이어 예장통합 밀알교회도 부자 세습 시도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