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예장통합 산하 7개 신학교, 세습 반대 기도회
'명성교회 부자 세습' 반대 서명 받아 총회 제출 예정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7.11.16 10:06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명성교회가 속한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산하 7개 신학교 학생회가 돌아가며 '세습 반대 기도회'를 개최한다. 뉴스앤조이 이은혜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명성교회 부자 세습을 놓고 교단 안팎으로 말이 많다. 명성교회가 속한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최기학 총회장) 산하 7개 신학교(대전신학대학교·부산장신대학교·서울장신대학교·영남신학대학교·장로회신학대학교·한일장신대학교·호남신학대학교)도 세습 반대 기도회를 열고, 학내에서 세습 반대 서명을 받고 있다.

전국신학대학원연합회(전신학연·이화평 의장)는 날짜를 정해 반대 기도회를 진행하고 있다. 장로회신학대학교에서 11월 14일 열린 기도회에는 평일 저녁 시간인데도 500명 가까이 모였다. 11월 15일에는 한일장신대와 대전신학교에서 세습 반대 기도회가 열렸다. 11월 17일에는 부산장신대학교에서 기도회가 열리고, 호남신학대학교는 11월 21일부터 매주 화요일에 반대 기도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기도회와 함께 세습 반대 서명도 받고 있다. 신학교 재학생을 대상으로 서명을 받아 예장통합 총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장신대 학우회 회장이기도 한 이화평 의장은 "각 신학교 대표가 모인 자리에서 명성교회 이야기가 나왔다. 이 사안이 얼마나 심각한 사안인지 의견을 나눴고, 공론화해야겠다는 데 뜻이 모아져 기도회와 서명운동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예장통합 총회 임원회, 세습금지법 유효 재확인 예장통합 총회 임원회, 세습금지법 유효 재확인
line 종교개혁 500주년과 명성교회 세습 종교개혁 500주년과 명성교회 세습
line "명성교회의 상을 엎고 쫓아내야 한다"
line 명성교회 장로 "세습이라는 말은 북한에서나 쓰는 것" 명성교회 장로
line 박득훈 목사 "명성교회 세습 본질은 대형화" 박득훈 목사
line "명성교회 교단법 위반!" 외치자 입이 틀어막혔다
line 명성교회 김삼환·김하나 부자 세습 완료 명성교회 김삼환·김하나 부자 세습 완료
line 세습 반대 시위 훼방 놓은 명성교회 교인들 세습 반대 시위 훼방 놓은 명성교회 교인들
line 김하나 목사 "책임지고 비난받겠다" 김하나 목사
line 김하나 목사, 새노래명성교회 사임한다 김하나 목사, 새노래명성교회 사임한다
line 명성교회 장로 "비판은 그만, 예수님 울고 계셔" 명성교회 장로
line 장신대 목회자들 "부자 세습은 인간의 탐심" 장신대 목회자들

추천기사

line 김영우 총장, 사퇴 후 총장 재선출…임기 2021년까지 김영우 총장, 사퇴 후 총장 재선출…임기 2021년까지
line "세월호 구조는 박근혜 정부 '쇼'였다"
line 자립 준비하는 노숙인에게 맞춤 셔츠를 자립 준비하는 노숙인에게 맞춤 셔츠를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