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여신도들 성폭행 이재록 목사, 총회장 당선
자신이 세운 교단서 29년째 수장…딸 이수진 목사, 부총회장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6.26 10:36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여성 신도들을 성폭행한 죄로 징역 16년형을 선고받고 수감 중인 이재록 목사(만민중앙교회)가 총회장에 당선됐다.

(사)예수교연합성결회는 6월 24일 제29회 정기총회를 열고, 이재록 목사를 총회장으로 선출했다. 그의 딸인 만민중앙교회 당회장직무대행 이수진 목사는 부총회장에 당선됐다.

예수교연합성결회는 이재록 목사가 세운 독립 교단이다. 이 목사는 1회 총회부터 지금까지 총회장을 맡고 있다. 여성 신도들을 성폭행해 1·2심에서 유죄판결을 받았지만, 교회 측은 문제 될 게 없다는 입장이다.

교회 관계자는 6월 26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이재록) 목사님은 억울하시고, 죄가 없다는 게 우리 입장이다. 교회법적으로도 총회장을 해도 문제 될 게 없다. 행정은 부총회장들이 하면 된다. 현재 상고를 넣어 소송이 진행 중이다. 우리는 목사님의 억울함이 풀리도록 기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재록 목사는 주요 교단이 이단으로 규정한 인물이기도 하다. 예수교대한성결교회,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합신은 신론·기독론·성령론·교회론 등에 문제가 있다며 이 목사를 이단으로 규정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신도 성폭행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항소심 징역 16년 신도 성폭행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항소심 징역 16년
line 이재록 피해자들 정보 유출한 만민 신자들 유죄 이재록 피해자들 정보 유출한 만민 신자들 유죄
line 이재록 공판 찾은 교인들 "목자님 누명 썼다" 이재록 공판 찾은 교인들
line 이재록 항소심 앞둔 만민중앙교회 내부 단속 이재록 항소심 앞둔 만민중앙교회 내부 단속
line 둘로 쪼개진 만민중앙교회, '이탈자' '이상한 교회' 규정 둘로 쪼개진 만민중앙교회, '이탈자' '이상한 교회' 규정
line 빚만 '695억' 만민중앙교회 "부채 아닌 융통금" 빚만 '695억' 만민중앙교회
line 이재록 구속 후 만민중앙교회, 사택파·쌍둥이파 내전 이재록 구속 후 만민중앙교회, 사택파·쌍둥이파 내전
line 믿었던 목자의 성폭행, 아들은 떠나고 아버지는 남았다 믿었던 목자의 성폭행, 아들은 떠나고 아버지는 남았다
line '그루밍' 피해자, 인천새소망교회 김 아무개 목사 고소 '그루밍' 피해자, 인천새소망교회 김 아무개 목사 고소
line 만민중앙교회 "목자님 오실 때까지 교회 지킬 것" 만민중앙교회
line "이재록과 만민중앙교회는 사법부 판결을 수용하라"
line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 유죄판결 불복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 유죄판결 불복
line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 징역 15년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 징역 15년
line "세상이 이재록 목사에게 사형 언도, 남은 건 부활"
line 검찰, 이재록 목사 징역 20년 구형 검찰, 이재록 목사 징역 20년 구형

추천기사

line "나는 절대 동성애를 죄라고 말하지 않겠다"…반동성애에 목숨 건 한국교회, '존재에 대한 앎' 없어
line 불상 복구 비용 모금하다 쫓겨난 서울기독대 손원영 교수, 2심도 승소 '파면 무효' 불상 복구 비용 모금하다 쫓겨난 서울기독대 손원영 교수, 2심도 승소 '파면 무효'
line 명성교회 이어 예장통합 밀알교회도 부자 세습 시도 "세습금지법은 이미 사문화" 명성교회 이어 예장통합 밀알교회도 부자 세습 시도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