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미래목회와말씀연구원 '미래 목회' 주제 공개강좌
3월 14일 김지철·김회권·박영호…4~6월 '역사·가정·건축' 연속 강좌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3.08 10:41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김지철 목사가 소망교회 은퇴 후 "기독교 세계관에 입각해 통일 한국을 섬기고 하나님나라를 이루어 갈 인재 양성"을 내걸고 창립한 미래목회와말씀연구원이 2019년 상반기 공개강좌를 시작한다.

첫 주제는 '한국교회, 미래 목회를 말하다'로 3월 14일 서울 성수동 미래목회와말씀연구원 사무실에서 열리며, 김회권 교수(숭실대)와 박영호 교수(포항제일교회), 김지철 목사가 대담 형식으로 진행한다.

연구원은 이번 강좌를 시작으로 6월까지 매달 공개강좌를 이어 갈 예정이다. 4월 12일에는 임희국 교수(장신대)와 손승호 박사(교회협)를 불러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한국 역사 속의 교회', 5월 10일에는 백소영 교수(강남대)를 불러 '가족, 가장 작은 에클레시아', 6월 13일에는 유현준 교수(홍익대)를 불러 '도시 속의 교회'라는 주제로 행사를 계획했다.

3월 14일 행사는 현재 온라인에서 참가 신청을 받고 있다. 참석을 원하는 사람은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다.

문의: 02-6310-6211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3·1 운동, 기독교 저항의 역사 3·1 운동, 기독교 저항의 역사
line '작고 강한 교회'로 가는 길 '작고 강한 교회'로 가는 길
line 가까운 미래, 교회는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 가까운 미래, 교회는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
line "이념 갈등으로 기득권 누린 자들, 한반도 평화 체제로 재편되면 설 자리 없을 것"
line 추방 위기 '난민 보호' 예배, 97일 만에 종결 추방 위기 '난민 보호' 예배, 97일 만에 종결
line 역사를 품고 미래를 밝히는 교회 역사를 품고 미래를 밝히는 교회

추천기사

line 창살 없는 감옥에 갇힌 흑인 빈민의 삶 바꾸다 창살 없는 감옥에 갇힌 흑인 빈민의 삶 바꾸다
line 하나님과 사람, 교회와 세상, 인간과 자연 모두를 사랑하고 사랑받은 엉클 존 하나님과 사람, 교회와 세상, 인간과 자연 모두를 사랑하고 사랑받은 엉클 존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