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영화 속 북한 사회는 어떤 모습일까
기독인문학연구원·코리아통합연구원 강연…1월 21일 오후 7시
  • 장명성 기자 (dpxadonai@newsnjoy.or.kr)
  • 승인 2019.01.03 10:46

[뉴스앤조이-장명성 기자] 기독인문학연구원(고재백 대표)과 코리아통합연구원(유철 이사장)이 함께 인문학 특별 강연을 연다. 이번 강연은 급변하는 남북 관계 속에서 북한 사회를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 시간이다.

'영화로 보는 북한'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강연은 '우리 집 이야기'라는 북한 영화를 함께 감상하고 토론하는 시간으로 진행된다. 기독인문학연구원 대표이자 국민대에서 세계사를 가르치는 고재백 교수가 연사로 나선다. 영화 시청 후 진행되는 토론은 북한 출신 정치학·북한학 박사인 (사)북한개발연구소 소장 김병욱 박사와 진행한다.

강연은 1월 21일 오후 7시 서울 역삼동 크리스챤살롱에서 열린다. 참가비는 2만 원이다(학생·은퇴자·구직자는 1만 원). 신청은 온라인으로 받고 있다.

문의: 02-6925-1526(기독인문학연구원)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m.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명성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평화통일로 가는 길목에 자리한 간성교회 평화통일로 가는 길목에 자리한 간성교회
line 교회언론회 "김정은 위원장 답방 무조건 환영 못 해" 교회언론회
line "정부는 북 억류 중인 국민 구조하라"
line "한반도 평화는 전 세계에 보여 주는 희망의 징표"
line 北 다녀온 한완상 박사 "진짜 악마는 우리 안에 있었다" 北 다녀온 한완상 박사
line "南 자본주의 北 공산주의 아닌 '희년' 경제체제 필요"

추천기사

line '소명' 키워드로 읽어 내는 기독교 신앙과 세계관 '소명' 키워드로 읽어 내는 기독교 신앙과 세계관
line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line 사랑의교회 헌당식 설교자 맥그래스 교수 "교회 사건 몰랐다" 사랑의교회 헌당식 설교자 맥그래스 교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