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극동방송, 김장환 이사장 아들 책 1000권 구매
<미디어오늘> "사주 일가 책 홍보·구매 부적절" …한기붕 사장 "특혜 주기 위한 것 아냐"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12.20 09:54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극동방송이 김장환 이사장의 아들 김요한 목사가 쓴 책을 대거 구매한 뒤 전국 지사에 뿌린 것으로 드러났다. <미디어오늘>은 12월 19일 극동방송이 사주 일가의 책을 홍보하고 구매에 전사적으로 뛰어들었다고 비판했다. 

김요한 목사(대전극동방송 지사장)는 11월 <파이 굽는 엄마>를 펴냈다. 이 책은 김 목사의 어머니 트루디 김 이야기를 담은 포토 에세이다. 극동방송은 1000권을 구입했다. 총 1200만 원이 들어갔다. 본사가 결재하고, 서울·대전·창원·제주·목포 등 전국 지사에 보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기붕 사장은 <미디어오늘>에 "책 구매는 저자에게 특혜를 주기 위해서가 아니다. 좋은 책이 나온 만큼 콘텐츠를 청취자들과 함께 나누고자 했다. 김장환 이사장도 기안에 '이걸 꼭 해야 하느냐'고 난색을 표했다. 그럼에도 필요성이 있기 때문에 추진했다. 이사장이 이래라저래라 지시하지 않는다. 담당자들이 상의하고 판단해 결정이 이뤄진다"고 해명했다. 

<미디어오늘> 기사 바로 가기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김장환 목사 "MB 무슨 죄가 많다고 20년 구형하나" 김장환 목사
line 매주 2,000편, 설교 방송 홍수의 시대 매주 2,000편, 설교 방송 홍수의 시대
line 라디오 설교 1위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주 26회 방송 라디오 설교 1위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주 26회 방송
line 이명박 전 대통령 "존경받는 사람이 예수 믿으라고 전도해야" 이명박 전 대통령
line '관제 기도회' 의혹, 극동방송 대 사랑의교회로 불똥 '관제 기도회' 의혹, 극동방송 대 사랑의교회로 불똥
line 대통령 만난 김삼환 목사 "어려울수록 하나님께 기도하라" 대통령 만난 김삼환 목사

추천기사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line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line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