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이재록 피해자들 향한 2차 가해 중단하라"
피해자지원연대 "피해자들 이용하려 해…적극 대처할 것"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10.24 10:37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이재록 목사(만민중앙교회) 성폭행을 알린 피해자들은 2차 피해를 당해 왔다. 실명 공개를 비롯해 악의적 비난·소문에 시달리기까지 했다. 이와 관련해 '이재록사건의미투피해생존자지원연대'는 피해 생존자들을 향한 2차 가해 등을 중단하라는 입장문을 10월 22일 발표했다.

피해자지원연대는, 이번 사건은 전적으로 피해자들의 독립되고 확고한 의지에서 출발했다고 했다. 누군가가 힘을 쓰거나 관여한 적도 없다고 했다. 장기간 걸친 그루밍 성범죄를 정의 앞에 세우기 위해 싸워 왔는데, 일각에서 실제로 있지 않은 사실을 꾸며 냈다고 했다.

피해자지원연대는 "'이재록이 범죄를 부인하기보다 인정하고 합의를 종용할 것'이라는 소설을 쓴 분도 있다. 이 소설을 단톡방과 카페에 여러 차례 올린 분도 있다. 피해자가 합의하려 한다는 음해를 꾸며 낸 분도 있다"며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했다.

피해자들을 음해하거나 이용하려는 시도에 적극 대처하겠다고 했다. 피해자지원연대는 "이런 행위에 대해 할 수 있는 조치를 하겠다. 지금까지 경계해 왔으며 모든 일을 기록하고 있다"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이재록 성폭력 사건, 현명한 판결 내려 달라"
line [다큐] 교회에서 사라진 여성들 [다큐] 교회에서 사라진 여성들
line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딸 이수진 당회장직무대행 체제로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딸 이수진 당회장직무대행 체제로
line 이재록 목사 측 "간음·강제추행 주장은 허구" 이재록 목사 측
line 여성 교인들 성폭행 혐의, 이재록 목사 재판 시작 여성 교인들 성폭행 혐의, 이재록 목사 재판 시작
line "아버지 하나님과 당회장님 눈매와 입매가 거의 똑같다"
line 여전히 '이재록 찬양', 대규모 행사 연 만민중앙교회 여전히 '이재록 찬양', 대규모 행사 연 만민중앙교회
line 성폭행 의혹 이재록 목사 구속 성폭행 의혹 이재록 목사 구속
line '목자님' 성폭행 의혹에도 끄떡없는 만민중앙교회 '목자님' 성폭행 의혹에도 끄떡없는 만민중앙교회

추천기사

line 교회·복지관·신학교, 손잡고 '모래 놀이 치료 상담실' 개소 교회·복지관·신학교, 손잡고 '모래 놀이 치료 상담실' 개소
line 대한민국 건국 연도 논란 대한민국 건국 연도 논란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