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사회와 함께하는 목회
'사회적 목회 컨퍼런스', 7월 9~10일 성락성결교회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8.06.04 19:02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교회의 사회적 책임을 고민하는 '사회적 목회 컨퍼런스'가 7월 9~10일 서울 성수동 성락성결교회에서 열린다. 굿미션네트워크·목회사회학연구소가 주관하는 이 행사는, 갈수록 사회적 신뢰를 잃고 있는 교회가 사회에 어떤 메시지를 전해야 할지 생각해 보는 자리다.

다양한 자리에서 사회와 소통하며 교회의 책임을 강조해 온 사람들이 주 강사로 나선다. 조성돈 교수(실천신대)가 '사회적 목회란 무엇인가'라는 주제로 기조 강연을 하고, 이어서 굿네이버스 설립자 이일하 목사가 'NGO와 사회적 목회'를 주제로 강연한다.

손봉호 교수(고신대 석좌), 김동호 목사(높은뜻연합선교회), 정성진 목사(거룩한빛광성교회), 박원호 총장(실천신대), 지형은 목사(성락성결교회), 정재영 교수(실천신대)가 각각 △기독교 윤리 △사회적 경제 △사회적 목회 △하나님나라 △사회적 영성 △마을 목회를 주제로 강의할 예정이다.

현장에서 사회적 목회를 실천하고 있는 목회자 이야기도 준비돼 있다. 장진원 목사(도림감리교회), 김주선 목사(덕풍동마을쟁이), 김문건 목사(신광교회), 박홍래 목사(밀알침례교회), 오만종 목사(오빌교회), 한기양 목사(울산새생명교회) 등이 지역사회와의 소통을 주제로 발표한다.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컨퍼런스에 참여할 수 있으며, 선착순 300명을 모집한다. 참가비는 3만 원이다. 사전 등록은 2만 원만 내면 된다. 문자로 신청받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목회사회학연구소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등록 및 문의: 070-8749-2114, 010-8865-5344(문자 등록)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노동자·이주민·여성, 사회적 약자 있는 '현장' 찾는다 노동자·이주민·여성, 사회적 약자 있는 '현장' 찾는다
line '휘슬블로어' 유학생, '쉬운 기독교' 고발하다 '휘슬블로어' 유학생, '쉬운 기독교' 고발하다
line 율법과 복음, 어떻게 조화롭게 설교할 것인가 율법과 복음, 어떻게 조화롭게 설교할 것인가
line "문자주의 넘지 못한 주술적 신앙이 기독교 망쳐"
line '지성의 제자도'에서 '형성의 제자도'로 '지성의 제자도'에서 '형성의 제자도'로
line [진격의교인②] '공간 공유'로 희년의 세상 꿈꾼다 [진격의교인②] '공간 공유'로 희년의 세상 꿈꾼다

추천기사

line 명성교회 세습 재심 여부 또 연기 명성교회 세습 재심 여부 또 연기
line 조화와 무게, 그 사이에서 조화와 무게, 그 사이에서
line 교회를 떠나자, '교회'가 보이기 시작했다 교회를 떠나자, '교회'가 보이기 시작했다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