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예장고신 수도남노회, 이동현 목사 치리 나서
8월 중 치리 위한 임시노회 개최 예정…제명보다는 면직으로 가닥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6.08.10 14:59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라이즈업무브먼트 전 대표 이동현 목사가 소속 교단 치리를 받을 것으로 보인다. 그가 속한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신상현 총회장) 수도남노회 임원회는 8월 9일 경기도 용인에서 모임을 갖고 치리 일정을 확정했다.

이날 확정된 일정대로라면 8월 12일 한 번 더 임원회를 열고 이동현 목사를 치리하기 위한 임시노회 날짜를 결정한다. 임시노회는 8월 중 열릴 예정이다. 이동현 목사는 8월 5일 이미 수도남노회 박진섭 노회장에게 구두로 사직 의사를 밝혔다. 임원회 임원들은 8월 9일 모인 자리에서 이동현 목사에게 사직 의사를 한 번 더 확인했다.

수도남노회는 이 목사를 수찬 정지 및 면직에 처할 전망이다. 노회 관계자는 <뉴스앤조이>와 통화에서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킨 이 목사를 교단과 노회 소속으로 남겨 놓는 것이 부담스럽지만, 그를 우리 노회 소속으로 남겨 놓고 면직 처분을 내려야 시간이 지나도 다른 교단으로 옮겨 가지 못한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라이즈업 후속 기사가 늦어진 이유 라이즈업 후속 기사가 늦어진 이유
line 라이즈업 "성교육 실시하고, 외부감사 받겠다" 라이즈업
line 이동현 목사 피해자 A가 드리는 편지 이동현 목사 피해자 A가 드리는 편지
line 라이즈업 이동현 목사가 여성을 대하는 법 라이즈업 이동현 목사가 여성을 대하는 법
line 라이즈업 이동현 목사, 성 문제 인정하고 사퇴 라이즈업 이동현 목사, 성 문제 인정하고 사퇴
line 유명 청소년 단체 목사의 두 얼굴 유명 청소년 단체 목사의 두 얼굴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교회, 2.4일마다 생기고 3.5일마다 닫았다 예장합동 교회, 2.4일마다 생기고 3.5일마다 닫았다
line 반동성애 기독교인들 옆에 쌍용차 희생자가 있었다 반동성애 기독교인들 옆에 쌍용차 희생자가 있었다
line "혐오 발언 난무…교회를 떠나지 않을 이유 있나요"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