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침묵 기도로 시작하는 사순절
한국샬렘영성훈련원 2월 28일~3월 2일, 직장인도 참여 가능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9.02.08 10:10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초교파 영성 훈련 기관 한국샬렘영성훈련원(공동대표 박경조·조경열)이 사순절 맞이 단기 침묵 피정 프로그램 '일상과 광야'를 준비했다. 올해 3월 6일 시작되는 사순절 전에 조용히 자신을 돌아보며 침묵으로 기도하는 자리다.

침묵 피정은 2월 28일 오후 2시부터 3월 2일 오후 1시까지 진행한다. 직장인도 저녁부터 참여할 수 있게 프로그램을 짰다. 장소는 경기도 시흥시 성바오로피정의집이다. 회비는 25만 원, 선착순 10명을 받는다. 온라인 신청서를 작성한 뒤 계좌로 송금하면 된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세상에서 가장 긴 여정 세상에서 가장 긴 여정
line 세월호 가족들은 잊혀지는 게 가장 두렵다 세월호 가족들은 잊혀지는 게 가장 두렵다
line 십자가는 삶을 뒤바꾸는 드라마다(영상) 십자가는 삶을 뒤바꾸는 드라마다(영상)
line 흐릿하지만 아름다운 기독교 전통을 찾아서 흐릿하지만 아름다운 기독교 전통을 찾아서
line 미수습자 가족과 함께하는 목포신항 기도회 미수습자 가족과 함께하는 목포신항 기도회
line 기도는 정치 현실과 무관할 수 없다 기도는 정치 현실과 무관할 수 없다

추천기사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line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line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