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극우 개신교 막말 대잔치 "문재인 사형시켜야"
전광훈·변승우·김철홍 "문재인은 깡패, 박근혜 석방"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11.17 16:22

변승우 목사는 문재인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뿐만 아니라 초대형 교회 목회자, 동성애자 등을 싸잡아 비난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여러분, 문재인이 민족 반역자인가 아닌가. 반역자는 단지 탄핵만 시켜야 하는가. 아니면 사형도 시켜야 하는가. 사형시켜야 한다. 반역자는 죽여야 된다. 역사를 보면 반역자는 사형시켰다. 극형에 처해 나라 기강을 바로잡아야 한다."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문재인 대통령 퇴진 총궐기' 설교자로 나선 변승우 목사(사랑하는교회)가 울분에 찬 목소리로 말했다. 목사 입에서 "사형시켜야 한다", "죽여야 한다"는 말이 나오는데도, 참가자 수천 명은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환호했다.

극우 기독교와 태극기 부대가 손잡고 개최한 '문재인 대통령 퇴진 총궐기'가 11월 17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열렸다. 이번 집회는 전광훈 목사(사랑제일교회)가 주도했다. 1부 행사 사회를 본 전 목사는 "잘나가는 대한민국을 문재인 강도가 나타나서 나라를 침몰시키고, 고려 연방제로 가려고 하는데 받아들일 수 없다. 이 사건을 저지하기 위해 모였다"고 말했다.

총궐기 1부는 기도회로 진행됐다. 변승우 목사가 강단에 서자 참가자들은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환호했다. '나라의 기강을 바로 세우자'라는 제목으로 설교한 변 목사는 설교 시작과 동시에 북한을 비난했다.

"북한은 세계 최악의 기독교 박해 국가이다. 기독교인을 고문·강간하고 생체 실험 대상으로 삼는다. 그런데 어떻게 지지할 수 있겠는가. (중략) 특히 호남 지역 목사와 기독교인들에게 묻고 싶다. 왜 이게 여러분에게는 문제가 되지 않는가. 기독교인으로서 이런 자들을 지지할 수 있는가. 전라도는 속히 회개할지어다."

문재인 정부를 '반역 정권'에 빗대며 강하게 비난했다. 변 목사는 "김정은은 바뀐 게 없는데 대한민국만 일방적으로 무장해제했다. 평화 시대가 왔다며 국민을 속이고 있다. 한미 동맹을 빈껍데기로 전락시키고, 국민을 핵 인질로 잡았다"고 했다. 문 대통령에게 이적 행위에 대한 책임을 물어 탄핵하고, 나아가 사형시켜야 한다고 했다.

난데없이 동성애 이야기도 나왔다. 동성애는 인권이 아니라 회개해야 할 죄악이라고 했다. 변 목사는 "동성 행위는 아무런 열매가 없다. 동성애자들이 아무리 관계해도 자녀는 생기지 않고, 똥만 나온다. 어떻게 동성애가 정상인가. 동성애자들이 입양한다고 해서 모성애와 부성애는 생기지 않는다"고 했다.

설교 말미 변 목사는 참가자들에게 "박근혜가 탄핵감이면 문재인은 사형감이다"라는 말을 따라하라고 했다. 참가자들은 일제히 "박근혜가 탄핵감이면 문재인은 사형감이다"고 외쳤다.

총궐기에 김철홍 교수(장신대)도 참가했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을 석방하라"고 외쳤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장로회신학대학교 김철홍 교수(신약학)도 발언자로 나섰다. 김 교수는 중국 시진핑 주석을 깡패 두목, 김정은 위원장을 행동대장, 문재인 대통령을 행동대원으로 지칭하며 합쳐서 '깡패 집단'이라고 비하했다.

김 교수는 "덜떨어진 행동대원 문재인과 깡패 집단은 대한민국을 반일·반미·친중, 고려 연방제로 만들려고 한다. 이들의 계획은 이뤄질 수 없다. 미국 트럼프 정부가 이들을 무너뜨리려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 깡패 두목이 제일 먼저, 행동대장 김정은이 차례로 무너질 것이다. 깡패 집단 졸개 문재인은 하나님과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자유 민주 세력이 책임지고 무너뜨려야 한다"고 했다. 김 교수는 발언 말미에 "박근혜 대통령을 즉각 석방하라", "박근혜 대통령 재판을 공정하게 하라"고 외쳤다.

행사에 참가하는 인원은 시간이 흐를수록 불어났다. 3000~4000명에 불과했던 인원은 태극기 부대들이 동참하면서 2만여 명으로 늘었다. 2부 본 행사 발언자로 나선 고영주 변호사는 "나라를 지키기 위해 자리를 빛내 준 기독교인들과 이번 대회를 이끌어 준 전광훈 목사님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2부 행사에서 나온 발언도 1부와 다르지 않았다. 문재인 정부와 북한을 비난하는 발언이 주를 이뤘다. 2부 행사가 끝난 뒤 참가자들은 청와대로 가두시위를 진행했다.

참가자들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을 비난하는 발언이 나올 때마다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환호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태극기 부대들이 합세하면서 집회 규모도 커졌다. 주최 측은 "2~3만 명 참가한 것 같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전광훈 목사, 태극기 부대 손잡고 '문재인 퇴진 총궐기' 전광훈 목사, 태극기 부대 손잡고 '문재인 퇴진 총궐기'
line 전광훈 목사, 제3의 예장대신 '복원 총회' 준비 전광훈 목사, 제3의 예장대신 '복원 총회' 준비
line 자유한국당 김진태, 변승우 사랑하는교회 예배 참석 자유한국당 김진태, 변승우 사랑하는교회 예배 참석
line 공직선거법 위반 전광훈 목사 항소심도 유죄 공직선거법 위반 전광훈 목사 항소심도 유죄
line 보수 개신교·시민단체, 삼일절 태극기 든다 보수 개신교·시민단체, 삼일절 태극기 든다
line "문재인 정부 탓에 경제·안보 자살, 한국교회 회개해야"
line 문재인 대통령 "미투 피해자 위해 기도해 달라"(전문) 문재인 대통령
line "문재인은 공산주의자" 폭주하는 극우 개신교
line 에스더, 박근혜 탄핵 반대 단체 지원 에스더, 박근혜 탄핵 반대 단체 지원

추천기사

line "사람을 두 명이나 굴뚝 위에 올려놓고서도…"
line 김세준, 과거에도 치료 빙자해 내담자 성희롱 김세준, 과거에도 치료 빙자해 내담자 성희롱
line <뉴스앤조이> 비난에 고삐 풀린 반동성애 진영 <뉴스앤조이> 비난에 고삐 풀린 반동성애 진영
기사 댓글 4
  • 박일 2018-11-19 10:58:16

    좋은 세상이네요
    80년대라면..... ㅎ   삭제

    • 류요한 2018-11-18 10:20:59

      거짓의 영에 사로잡힌 자들의 발악이구만!!
      온갖 거짓 가짜뉴스를 만들어 악다구니를 쓰고 있는 참 불쌍한 목사라고 불리어지는 어떤 찌질이들! 신학대 교수도 끼었구먼!
      이들에겐 이웃은 없고, 사랑의 눈도 없고, 온갖 불법과 탈법 지 욕심 채우는데 도움을 준 503호에 갖혀있는 늙은 굼뱅이의 눈감아줌과 도움이 필요했던 건가!
      그러면서 평화의 하나님이 평화를 위해 일하시는데 세상에 트럼프를 구세주처럼 믿는 어리석은 자들의 혀놀림.
      평화와 화합보다는 저 무식한 이단이 전라도 깔아뭉개며 지역감정 부추기는 모습에 아멘하는 저 무리들!
      자기들만의 천국을 말하지만 ! 너희들 빼고 그곳에 가고 싶지 않는 자들이 전라도뿐일까? 생각도 없으니 질문이 잘못인가?
      그들을 비호하고 이용하는 어둠의   삭제

      • 신재식 2018-11-17 19:26:44

        하나님은 사람을 외모로 판단하지 않으시고 그 중심을 보신다. 또 나무를 그 열매로 알 수 있다 하셨다.
        저들의 외모를 보면 거룩한 목사의 옷을 입고 있으나 속에서 나오는 열매는 사탄의 배설물이다. 저주와 증오만 난무하고 사랑이나 용서 등 예수다운 것은 하나도 없다.
        저런 자들이 날뛰니 세상은 말세인 것이다.
        각자가 더욱 정신을 바짝차리고 분별해야 한다.   삭제

        • 장종근 2018-11-17 18:15:34

          내가보니 바다에서 한 짐승이 나오는데
          또 다른 짐승이 땅에서 올라오니
          새끼양같이 두 뿔이있고
          용처럼 말하더라 ㅡ 묵시록13,11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