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한복협, 일본 재난 돕기 위해 나섰다
중앙위원과 회원들에게 구호 헌금 요청문 보내
  • 김진혁 (powerup@newsnjoy.or.kr)
  • 승인 2011.03.16 14:14

한국복음주희협의회(한복협·회장 김명혁 목사)가 재난으로 고통당하는 일본 교회와 국민들을 돕고자 발벗고 나섰다. 한복협은 "지금이야말로 한국교회와 국민들이 사랑과 도움의 손길을 펴야 할 때"라며 한복협의 중앙위원과 회원들에게 구호 헌금 모금에 동참해 줄 것을 3월 14일 공식 요청했다. 이어 한복협은 "이번 재난을 통해 일본교회와 국민들이 세계의 고통당하는 이들을 품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위로를 표했다.


한복협은 중앙위원들에게는 100만 원 이상씩, 회원들에게는 10만 원 또는 20만 원 이상씩을 후원해 줄 것을 요청했다. 김명혁·김상복·이정익 목사 등 이미 23명의 중앙위원들이 헌금을 하기로 약속했다. 모인 헌금은 오래전부터 한복협과 협력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일본복음주의동맹에 전달할 예정이다.

계좌 : 하나은행 247-013940-00107 (예금주 김명혁)
전화 : 02-337-9945, 02-2040-6435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혁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착한 사마리아인의 마음으로 일본을 돕자 착한 사마리아인의 마음으로 일본을 돕자

추천기사

line 명성교회 재심 선고는 왜 연기됐나 명성교회 재심 선고는 왜 연기됐나
line 한국교회는 돈의 우상을 이길 수 있을까요? 한국교회는 돈의 우상을 이길 수 있을까요?
line 청년이 주인공인 교회, 3년 만에 문 닫은 이유 청년이 주인공인 교회, 3년 만에 문 닫은 이유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