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김상복 목사 "문재인 대통령, 호치민·김일성·신영복·리영희 존경…지도자가 이러면 안 돼"
"과거는 여야, 지금은 북한·사회주의가 문제…김일성 언급한 건 실수"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10.29 18:54

김상복 목사는, 문재인 대통령이 국민에게 두려움과 염려를 주고 있다고 말했다. 할렐루야교회 동영상 갈무리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할렐루야교회 김상복 원로목사가 10월 27일 주일예배 설교 시간, 북한과 가깝게 지내는 문재인 대통령이 우려된다고 말했다. 자유와 진리가 없는 북한은 끊임없이 남한을 위협해 왔다면서, 가나안의 '거인'처럼 느껴진다고 했다. 북한이 먼저 변하기 전에 손잡고 '연방 국가'를 만들겠다는 생각은 잘못됐다고 말했다.

김상복 목사는 "우리 지도자가 존경하는 사람이 베트남의 호치민, 김일성을 존경한다고 그런다. 사상가 신영복, 리영희와 북한 장군 김원봉을 우리 뿌리라고 한다. (중략) 나는 잘 모르는 사람들이다. 이건 아니다. 대한민국 대통령이 이러면 안 된다"고 했다. 김 목사는 "41% 지지밖에 못 받은 대통령이지만, 59%가 찬성하지 않지만 나라를 잘 이끌어 주길 바란다. 그런데 시간이 갈수록 가나안 땅의 거인처럼 보인다. 두려움을 주고 염려를 일으킨다"고 했다.

정치 지도자는 국민을 편안하게 해야지, 두려움을 일으키면 안 된다고 했다. 김 목사는 "북한 정부가 거인같이 보이고, 남한 사회주의자들이 거인처럼 보이고 두려움을 일으킨다. 정치 지도자는 두려움을 주고 염려와 낙심을 일으키면 안 된다. 희망과 용기를 줘야 한다. (중략) 설령 59%가 찬성 안 했어도 이 나라 민족이다. 그분들도 끌어안고 하나로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오늘날처럼 사회가 갈라진 모습을 본 적도 없다고 했다. 과거에는 여당과 야당이 문제였다면, 이제는 북한과 사회주의가 문제라고 지적했다. 김상복 목사는 "(북한) 이념을 가지고 (남한을) 해석하니까 모든 걸 나쁜 게 생각한다. 고생, 수고, 눈물, 땀으로 세운 대한민국의 국민을 불안하게 하고 있다"고 했다.

극복하는 길은 믿음뿐이라며, 믿음으로만 거인을 극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 목사는 "10명만 있으면 소돔과 고모라가 망하지 않았다. 이 나라를 반드시 우리가 꼭 지켜 내야 한다. 믿음으로 해석하고, 더 강건해지는 대한민국이 되길 바란다"고 이야기했다.

김상복 목사가 설교 도중 언급한 김일성 부분은 실언으로 확인됐다. 김 목사는 29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김일성 발언은 미스테이크였다. 순간적으로 말이 나왔다. 최근 들어 내 나름대로 나라 걱정이 들기 시작했다. 다들 (북한 문제로) 두려움, 염려, 근심하니까 너무 두려워하지 말고, 믿음으로 극복하자는 차원에서 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카이캄 두 번째 분열, '대한예수교독립교단' 출범 카이캄 두 번째 분열, '대한예수교독립교단' 출범
line WEA 서울 총회, '한기총 분열' 이유로 연기 WEA 서울 총회, '한기총 분열' 이유로 연기
line 한기총 WEA 총회 개최 준비 '삐거덕' 한기총 WEA 총회 개최 준비 '삐거덕'
line "문재인은 간첩 총지휘자, 공수처법 통과되면 500만 이상 죽을 것" 막말 쏟아진 반정부 집회
line 좌우 갈린 교계, 문재인 대통령 만나 상반된 요구 좌우 갈린 교계, 문재인 대통령 만나 상반된 요구
line 전광훈 목사 "10월 25일 광화문광장 안 나오면 생명책에서 이름 지우겠다" 전광훈 목사
line 전광훈 목사 주도, 문재인 대통령 하야 집회 또 열린다 전광훈 목사 주도, 문재인 대통령 하야 집회 또 열린다
line 한글날에도 전광훈 목사 이끄는 '문재인 탄핵, 조국 사퇴 집회'…극우 개신교와 자유한국당 합세 한글날에도 전광훈 목사 이끄는 '문재인 탄핵, 조국 사퇴 집회'…극우 개신교와 자유한국당 합세
line [영상] 전광훈 목사 총괄 집회서 열린 국민 재판…문재인 탄핵, 박근혜 석방? [영상] 전광훈 목사 총괄 집회서 열린 국민 재판…문재인 탄핵, 박근혜 석방?
line 문재인 하야 집회서 헌금 걷은 전광훈 목사 문재인 하야 집회서 헌금 걷은 전광훈 목사
line 보수 개신교와 자유한국당 합세…'국민 재판' 의장 전광훈? "문재인 빨리 나와 개자식아!" 보수 개신교와 자유한국당 합세…'국민 재판' 의장 전광훈?
line 전광훈 목사 총괄, 문재인 대통령 하야 대규모 집회 전광훈 목사 총괄, 문재인 대통령 하야 대규모 집회
line 한기총 광복절 집회, 전광훈에 주옥순까지 "문재인 하야하라" 한기총 광복절 집회, 전광훈에 주옥순까지
line 전광훈 "문재인 만난 교단장들 명예·부귀영화에 빌미 잡혔나" 전광훈
line 교단장들, 문재인 대통령 만나 "종교의자유 보장해 달라" 교단장들, 문재인 대통령 만나

추천기사

line 지옥으로 가는 급행열차 같았던 2019년의 한국교회 지옥으로 가는 급행열차 같았던 2019년의 한국교회
line '나도 살고 너도 살리는' 기독 페미니즘 '나도 살고 너도 살리는' 기독 페미니즘
line [개신교와 인권조례③] '동성애 조장' 아닌 '인권 보장' [개신교와 인권조례③] '동성애 조장' 아닌 '인권 보장'
기사 댓글 3
  • 장종근 2019-11-17 21:30:08

    냉전시대 미국놈들이 한국에 풀어 놓은
    미국 멧돼지
    개신교회는 대성공.
    상복영감탱이까지 빨갱이 타령 할 줄
    몰랐네.   삭제

    • 박종걸 2019-10-31 15:50:08

      "사상가 신영복, 리영희와 북한 장군 김원봉을 우리 뿌리라고 한다. (중략) 나는 잘 모르는 사람들이다. 그건 아니다."
      한국의 존경받는 참 지식인이셨던 신영복, 리영희 선생님을 모른다니 목사님의 무식함도 대단하십니다.
      더군다나 자신이 그분들을 모르니가 그건 아니라고 말하는 독선은 참으로 참으로 대단하십니다.
      오늘날처럼 사회가 갈라진 모습을 본 적도 없다고 했다는데
      광화문에서 쏟아내는 소위 기독교인들과 야당들의 목소리가 과연 사회의 통합과 정의를 구하는 소리인가 되묻고 싶습니다.
      과거 군사독재 시절처럼 정부에 반하는 목소리를 내면 잡아 가두고 고문하고 집안과 직장을 풍비박산 내버리며 침묵을 강요하던 시절에 비하면
      현재의 정부가 얼마나 자유롭고 자비로운 정부인기요? 전남동부지녁 목회자들의 성명서를 한번 읽어보세요.
      복음은 만물을 그리스도 안에서 통일되게 한다는데 그 복음을 붙드는 자들은 오히려 자기들의 생각과 기준에 따라 편을 가르고 저주를 퍼붓고 있는 형편을 보면 그들이 붙들고 있는 복음이 과연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인지 궁금합니다.   삭제

      • 박일 2019-10-30 09:34:24

        오늘날처럼 사회가 갈라진 적이 없다고?

        우리나라가 극심하게 갈라진 때가 언제였을꼬?
        - 무능한 조선이 망하고 일제가 우리를 갖고 놀았을 때
        - 해방 후 좌우가 뭔지도 모르고 집단 광기로 빨갱이 타령했을 때
        - 군사정권 시절 사회주의 책을 읽었다는 이유만으로도 애들을 잡아다 팼을 때
        - 동네 아줌마가 청와대를 들락날락 거렸을 때
        이럴 때가 가장 분열되었었지.

        지금을 그때랑 비교하는 건, 망각 내지는 편항된 망상이 불러오는 자가당착이지.
        근데, 이런 사람들이 무지 많다는게 문제, 저런 살교에 아멘으로 화답하는 진풍경도 참 쏠쏠하고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