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새문안교회 "명성교회 수습안은 신앙고백 어긋나는 결정, 신속 철회해야"
당회 결의문 발표 "새로운 수습안 마련 위해 교회들과 함께할 것"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10.14 13:21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새문안교회(이상학 목사)가 명성교회 세습을 사실상 용인한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김태영 총회장) 104회 총회의 수습안을 정면 비판하는 결의문을 10월 13일 발표하고, 홈페이지와 소셜미디어 계정에 게시했다.

이 수습안을 가리켜 "예수 그리스도만이 교회의 주인 되신다는 기독교의 신앙고백에 어긋나는 결정"이라고 했다. 새문안교회는 예장통합 총회에 "수습안이 초법적이고 절차상 중대한 흠결이 있으므로 신속히 철회하라"고 요청했다.

새로운 수습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했다. "수습안의 문제점을 밝히고 적극적으로 저지하지 못한 데 대해 회개한다"면서, 뜻을 함께하는 교회들과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예장통합 총회 임원회·수습전권위 "김하나 목사, 최소 15개월 이상 명성교회 떠나라" 예장통합 총회 임원회·수습전권위
line 명성교회 당회, 김하나 목사 '설교목사'로 선임…"눈 가리고 아웅, 사실상 총회 수습안 파기" 명성교회 당회, 김하나 목사 '설교목사'로 선임…
line "예장통합 총회는 명성교회 세습 용인한 '수습안' 철회하라"
line 예장통합 목회자들 "명성교회 수습안, 헌법 질서 무너뜨려" 예장통합 목회자들
line [영상] 예장통합 총회 직후, 명성교회 강단에서는? [영상] 예장통합 총회 직후, 명성교회 강단에서는?
line [총회결산③] 명성교회 세습 용인한 예장통합만 문제? '세습금지법' 없는 교단이 더 많다 [총회결산③] 명성교회 세습 용인한 예장통합만 문제? '세습금지법' 없는 교단이 더 많다
line 김삼환 목사 "목사들, 명성교회 안되는 거 제일 좋아해…나쁜 놈들, 완전히 강도들" 김삼환 목사
line [영상] 길이 열리네요…세습해도 될까요? [영상] 길이 열리네요…세습해도 될까요?
line [종합] 법 위에 명성교회 [종합] 법 위에 명성교회

추천기사

line [별의별평 2019년 11월호] "주체적으로 신학하는, 끊임없이 반성하는 한 인간" [별의별평 2019년 11월호]
line 톨게이트 노동자들, '직접 고용' 요구하며 오체투지 "마음속으로 '주여', '주여' 외치며 기도했다" 톨게이트 노동자들, '직접 고용' 요구하며 오체투지
line 신학자이자 환경운동가였던 자크 엘륄, 21세기 '기후변화' 보며 뭐라 말할까 신학자이자 환경운동가였던 자크 엘륄, 21세기 '기후변화' 보며 뭐라 말할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