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세반연, '명성교회 세습 반대 10만 서명운동' 진행
온라인 참가자 모집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10.04 18:20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세반연·공동대표 김동호·백종국·오세택)가 명성교회 김삼환-김하나 목사 부자의 불법 세습에 반대하는 사람 10만 명을 모으는 서명운동을 전개한다.

세반연은 "세습을 반대하는 10만인의 마음을 담아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총회에 전달하고, 그들이 선택한 길이 결코 옳지 않음을 알리려고 한다"며 시민들에게 참석해 달라고 독려했다.

서명운동은 온라인으로 참여할 수 있다. 

세반연은 "명성교회 세습 반대 운동이 정파적인 이슈에 휩쓸리지 않는 것이 좋겠다는 의견을 수렴해 10월 5일 오프라인 서명운동은 진행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신흥 이단'(?)과 함께하는 <뉴스앤조이> 공개 좌담 '신흥 이단'(?)과 함께하는 <뉴스앤조이> 공개 좌담
line "총칼 앞에 신사참배 결의, 돈·권력 앞에 세습 결의" 예장통합 목회자들, 주일 설교서 비판 쏟아 내
line 명성교회 세습과 갈라디아서의 '다른 복음' 명성교회 세습과 갈라디아서의 '다른 복음'
line 좋은교사 "세습은 세습…신사참배 때도 '국가 의식'이라고 둘러댔다" 좋은교사
line [총회결산③] 명성교회 세습 용인한 예장통합만 문제? '세습금지법' 없는 교단이 더 많다 [총회결산③] 명성교회 세습 용인한 예장통합만 문제? '세습금지법' 없는 교단이 더 많다
line 김삼환 목사 "목사들, 명성교회 안되는 거 제일 좋아해…나쁜 놈들, 완전히 강도들" 김삼환 목사
line 결의 철회, 세습 반대 결의 철회, 세습 반대
line [영상] 길이 열리네요…세습해도 될까요? [영상] 길이 열리네요…세습해도 될까요?
line "명성교회 세습 용인한 104회 총회, 교단 헌법 스스로 무너뜨린 것"

추천기사

line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line 사랑의교회 "공공도로 원상회복, 있을 수 없는 일" 사랑의교회
line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