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한기총 '동판' 제작해 주겠다며 5000만 원 가로챈 목사
법원, 한기총 전 사무총장에게 징역 8개월 선고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8.21 09:51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전광훈 대표회장) 소속임을 증명하는 동판을 만들어 주겠다며 5000만 원을 가로챈 윤덕남 목사가 유죄를 선고받았다. 윤 목사는 한기총 사무총장을 지내기도 했다. 

서울남부지방법원은 8월 17일, 사기 혐의로 기소된 윤 목사에게 징역 8개월을 선고했다. 윤 목사는 2013년 4월, 김노아 목사(세광중앙교회)에게 한기총 동판을 제작해 주겠다면서 두 차례에 걸쳐 5000만 원을 받았다. 하지만 윤 목사는 동판을 만들어 주지 않았다.

김노아 목사는 윤 목사에게 한기총 발전 기금으로 6차례 걸쳐 8900만 원도 건넸다며, 이것도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이 부분은 증거가 부족하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윤덕남 목사는 법정 구속을 면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는 윤 목사 입장을 듣기 위해 전화하고, 문자메시지를 남겼지만 응답이 없었다. 

이번 일과 관련해 한기총 전광훈 대표회장은 "내가 오기 전부터 한기총은 금전 문제가 상당히 많았다. 필요할 경우 자체 조사를 벌여 책임을 묻겠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영상] 한기총 광복절 문재인 탄핵 집회 현장 [영상] 한기총 광복절 문재인 탄핵 집회 현장
line 한기총 광복절 집회, 전광훈에 주옥순까지 "문재인 하야하라" 한기총 광복절 집회, 전광훈에 주옥순까지
line 세월호 피케팅 시민 위협한 한기총 집회 참가자들 세월호 피케팅 시민 위협한 한기총 집회 참가자들
line 전광훈, 후원금 유용 의혹 고발한 목사 '제명' 전광훈, 후원금 유용 의혹 고발한 목사 '제명'
line 한기총 "주사파 정부, 좌파 언론 '종교 탄압' 말라" 한기총
line 한국교회언론회 토론회 "한기총 '대통령 하야' 시국 선언 도 넘었다" 한국교회언론회 토론회
line 트럼프 "한미 동맹 전례 없이 굳건"…한기총 "文 정부 주체사상에 한미 동맹 파괴" 트럼프
line "공동선 파괴하는 한기총 해체하라"
line CCC, 한기총 탈퇴 "김준곤 목사 이용하지 말라" CCC, 한기총 탈퇴
line [영상] 반정부 투쟁 나선 전광훈 목사 [영상] 반정부 투쟁 나선 전광훈 목사
line 기독자유당 "문재인 정부 위법 저질러, 탄핵 사유" 기독자유당
line 한기총 "문재인 대통령 연말까지 하야하라" 한기총
line 전광훈 목사에게 반기 든 한기총 목사들 '자격정지' 전광훈 목사에게 반기 든 한기총 목사들 '자격정지'
line 한기총 "MBC, 문재인·김정은 대변인인가" 한기총
line 전광훈 "동성애·주사파 한 방에 날릴 수 있는 건 '기독자유당'뿐" 전광훈

추천기사

line [종합] '불법 건축물' 된 3000억짜리 사랑의교회 서초 예배당, 공공도로 원상회복 위해 허물 위기 [종합] '불법 건축물' 된 3000억짜리 사랑의교회 서초 예배당, 공공도로 원상회복 위해 허물 위기
line 대법원,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허가 취소 대법원,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허가 취소
line 갑질 아닌 상생 택한 프랜차이즈 사업가 이야기 갑질 아닌 상생 택한 프랜차이즈 사업가 이야기
기사 댓글 1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