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동북아시아 평화 위한 한일 공동 시국 기도회
교회협 개최, 일본 목사들도 참여…8월 11일 서울복음교회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8.02 09:52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화해통일위원회(허원배 위원장)가 동북아시아 평화를 위한 한일 공동 시국 기도회를 개최한다.

교회협은 8월 11일 오후 2시 30분 서울복음교회(박선진 목사)에서 △일본의 진정한 사과 촉구 △무역 갈등 해소 △한일 양국 공동 번영과 동북아시아 평화 등을 위해 기도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기도회에는 일본기독교협의회 소속 목사 7~8명도 참석할 예정이다.

시국 기도회 이후에는 '평화를 이루기까지 있는 힘을 다하여라'(시 34:13)는 주제로 연합 예배를 드린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한일 기독교인들, 동아시아 평화 공동체 꿈꾸다 한일 기독교인들, 동아시아 평화 공동체 꿈꾸다
line 한일 기독 단체들 "일본 정부, 수출 규제 조치 해제하라" 한일 기독 단체들
line 한교연 "정부, 일본 경제 보복 확전되지 않게 막아야" 한교연
line [1일1책] 제국주의 반성하는 일본 기독 학자의 속죄 여정 [1일1책] 제국주의 반성하는 일본 기독 학자의 속죄 여정
line "3·1 운동 정신, 한일 관계에 중요한 이정표 되어야"
line 일본에 울려 퍼진 '예수 사랑하심은' 일본에 울려 퍼진 '예수 사랑하심은'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