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예장합동 부산노회 "<뉴스앤조이> 신학적으로 연구해 달라" 총회에 헌의
"기성 교회 비판, 동성애 과다 찬성, 기독교 파괴 언론"…만장일치 결의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7.26 14:54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이승희 총회장) 부산노회(정해룡 노회장)가 지난 4월 정기회에서, 104회 총회에 '<뉴스앤조이> 신학적 연구'를 헌의한 것으로 확인됐다.

노회장 정해룡 목사는 7월 26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우리 기독교적 입장에서 용납하기 어려운 내용을 다루고 있어서 헌의안을 결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용납하기 어려운 내용이 뭐냐고 묻자 "동성애도 있고 다른 관점도 있다"고만 말했다.

총회 신학부에 연구를 요청한 것인지, 아니면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에 연구를 요청한 것인지 묻자, 정 목사는 "<뉴스앤조이>는 신학적 문제다. 기독교적 입장에서 다른 부분이 있으니까 그런 쪽으로 올린 것이다. 담당 부서는 (9월) 총회에서 결정할 문제"라고 답했다.

부노회장 장호익 목사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한 목사가 <뉴스앤조이>는 기독교 파괴 언론이라며 헌의안을 올렸다. 그동안 기성 교회를 늘 비판하고, 동성애 쪽에 과다하게 찬성하는 논조를 지닌 것은 문제라고 이야기하면서 헌의안을 발의한 것"이라고 했다.

그는 "<뉴스앤조이>는 동성애 문제에서 교회 입장을 충분히 이해하거나 대변하지 않는다는 인식이 강하다. 교회와 목사들은 동성애자를 미워하는 게 아니다. 동성애를 인간의 고유 특성으로 보지 않고 치료 대상으로 보는데, <뉴스앤조이>는 이런 부분을 충분히 이해하지 않고 적대적 관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노회 현장에서 반대 의견은 없었다고 전했다. 장 목사는 "노회 분위기가 그러다 보니 발의한 분에 대한 일체 반발이나 반대 토론 없이 만장일치로 결의됐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무지개 퍼포먼스 신학생, 목사 고시 합격하고도 떨어질 위기 무지개 퍼포먼스 신학생, 목사 고시 합격하고도 떨어질 위기
line '무지개 퍼포먼스' 장신대생들, 징계 무효 소송 시작 '무지개 퍼포먼스' 장신대생들, 징계 무효 소송 시작
line 설교 유출 및 동성애 옹호 이유로 청년 내쫓은 교회 설교 유출 및 동성애 옹호 이유로 청년 내쫓은 교회
line 예장통합 이대위, <크리스천투데이> '이단 옹호 언론' 유효 예장통합 이대위, <크리스천투데이> '이단 옹호 언론' 유효
line 반동성애·반공이면 이단도 우리 편? 반동성애·반공이면 이단도 우리 편?
line '종북' 이어 '촌지' 프레임 걸려나 '종북' 이어 '촌지' 프레임 걸려나
line [통합27] '이단 옹호 언론'으로 남은 <크리스천투데이> [통합27] '이단 옹호 언론'으로 남은 <크리스천투데이>
line 한기총, 청와대 앞에서 동성애·동성혼 반대 '혈서' 한기총, 청와대 앞에서 동성애·동성혼 반대 '혈서'
line 장신대 동문들 "무지개 깃발 든 학생들 조사는 '폭력'" 장신대 동문들
line 반동성애 '불 지른' 목사 "동성애 옹호 목회자 쫓아내야" 반동성애 '불 지른' 목사
line [통합7] 동성애자 및 동성애 옹호자 신학교 입학 불허 [통합7] 동성애자 및 동성애 옹호자 신학교 입학 불허
line 한국교회 이단·이단 옹호 언론 현황 한국교회 이단·이단 옹호 언론 현황

추천기사

line 톨게이트 노동자들의 끝 안 보이는 싸움…"잠깐이라도 와서 우리를 위해 기도해 달라" 톨게이트 노동자들의 끝 안 보이는 싸움…
line 평신도가 개척하는 교회는 이단? '파이어니어'가 만드는 선교형 공동체 평신도가 개척하는 교회는 이단? '파이어니어'가 만드는 선교형 공동체
line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기사 댓글 3
  • 김영모 2019-07-29 20:50:54

    뉴스앤조이에 "북한인권"을 검색해보니 북한인권을 비판하는 내용은 하나도 없네요. 그러면서 동성애 인권은 죽자사자 주장하는 이유가 뭘까?   삭제

    • 이민재 2019-07-27 10:00:24

      난 뉴스앤조이 기사들이 유익하던데... 오히려 개신교 내 자정작용 위해 노력하는 것 같고... 저만 그런지 몰라도 뉴스앤조이 기사들에서 교회를 사랑하는 마음이 느껴집니다. 사랑하지 않으면 걱정도 없고 잔소리도 안하겠지요.개신교가 언론의 입을 막으려고 연구하는 것보다 교단 신문이나 교계 언론을 통해 정당하게 의사표명하는 것으로도 충분히 뉴스앤조이에 대한 논박을 할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양쪽 의견 다 듣고 국민들과 신자들이 판단하도록 하는게 순리인 것 같은데...   삭제

      • 박재복 2019-07-27 00:48:03

        다른 지역 합동은 조용한가요?.... 그리 보실 수도 있겠지만 폭을 좀 넓혔으면 하네요.... 안타깝고 아쉽습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