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전쟁 성폭력 피해자 기억하는 예배
평화교회연구소 평화절기예배연구팀 주관, 8월 13일 오후 7시 감신대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9.07.22 14:15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평화교회연구소(황인근 소장)가 전쟁 성폭력 피해자를 기억하는 예배를 연다. 평화교회연구소 평화절기예배연구팀은 '평화 교회력'이라는 것을 만들어 매달 한국 사회가 기억해야 할 주제에 관한 표준 설교문과 기도문을 작성해 배포하고 있다.

6월 '남북 평화의 달', 7월 '국가 폭력에 희생된 이들을 기억하는 달'에 이어 8월은 '전쟁 성폭력 피해자를 기억하는 달'이다. 이번에는 특별히 '망각의 늪에서 희망의 샘으로'라는 주제로 평화 절기 예배도 기획했다. 전쟁 가운데 일본군·미군·한국군에 성폭력 피해를 입은 피해자들을 기억하는 예배다.

평화 절기 예배는 8월 13일 오후 7시 감리교신학대학교 신학대학원 백주년기념관 소예배실에서 열린다.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석 가능하다.

문의: 02-365-0324(평화교회연구소)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1일1책] 제국주의 반성하는 일본 기독 학자의 속죄 여정 [1일1책] 제국주의 반성하는 일본 기독 학자의 속죄 여정
line "김복동 할머니의 삶, 역사에 깊이 기록될 것"
line 일본에서 만난 수많은 세월호 일본에서 만난 수많은 세월호
line '위안부'와 '원폭' 향한 한일 기독교인의 왜곡된 시선 '위안부'와 '원폭' 향한 한일 기독교인의 왜곡된 시선
line "문재인 정부, 한일 '위안부' 합의 후속 조치하라"
line 교회협 여성위 "한일 위안부 합의 파기해야" 교회협 여성위
line '위안부' 합의, 무엇이 문제인가 '위안부' 합의, 무엇이 문제인가
line 애니메이션감독 눈에 비친 일본군 '위안부' 애니메이션감독 눈에 비친 일본군 '위안부'
line [사진] 소녀상 지킴이 김샘, 벌금 200만 원 선고 [사진] 소녀상 지킴이 김샘, 벌금 200만 원 선고

추천기사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line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line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