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한일 기독 단체들 "일본 정부, 수출 규제 조치 해제하라"
"과거 식민지 지배 불법성 인정해야"…일본교회협 "침략 전쟁 사죄"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7.17 16:27

한일 기독 단체들이, 한국을 상대로 경제 보복에 나선 일본 정부를 규탄했다. 사진 제공 교회협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일본 정부가 한국의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관련 소재 3종류의 수출을 규제한다고 7월 1일 밝혔다. 한국 대법원이 일제강점기 당시 강제 동원된 피해자들에게 해당 일본 기업이 배상해야 한다고 판결하자 경제 보복 조치에 들어간 것이다.

한일 기독교 단체들은 7월 17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의 한국 수출 규제 조치를 해제하라고 촉구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한국기독교사회문제연구원, 한국YMCA전국연맹, 한국YWCA연합회, 일본기독교협의회(NCCJ)가 기자회견에 참여했다.

한국 기독교 단체들은 "우리는 진정한 사죄와 반성은 피해자가 납득하고 받아들일 때까지 하는 것임을 안다. 이번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는 정당하지 않고, 양국 관계의 발전에도 긍정적이지 않으므로 철회돼야 한다"고 했다.

이어 △일본은 자유로운 무역 행위에 위배되고, 동아시아 평화를 무너뜨리는 도화선이 될 수출 규제 강화 조치를 철회하라 △일본은 과거 식민지 지배의 불법성을 인정하고, 발생한 피해에 대해 진정으로 사죄하고 배상하라 △한반도 분단 상황을 이용하거나 조장하려는 모든 시도를 중단하고 평화 헌법을 수호해 동아시아 평화에 기여하라고 촉구했다.

NCCJ는 '일본의 한국 수출 규제에 대한 한국 그리스도인의 입장'에 연대한다고 밝혔다. NCCJ는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조치로 양국 신뢰 관계가 크게 흔들리고 있다. 올해 6월 오사카에서 개최된 G20 정상회담에서 채택한 '자유, 공평, 차별 없는 투명성과 예측 가능한 안정된 무역 및 투자 환경을 실현하고 우리들의 시장을 개방적으로 유지하기 위해서 노력한다'는 성명의 내용처럼 한일 관계가 회복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NCCJ는 일본의 한국·북한 침략 전쟁과 식민지 지배 역사에 대한 죄를 고백하면서 진심 어린 사죄를 하고, 평화 구축 노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NCCJ는 1948년 설립된 일본 교계 연합 기구다. 일본기독교단, 일본성공회, 일본복음루터교회, 일본침례교연맹, 재일대한기독교회, 일본YMCA동맹, 일본YWCA 등 30곳이 가입해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한교연 "정부, 일본 경제 보복 확전되지 않게 막아야" 한교연
line 교회협 "공항서 200일 보낸 루렌도 가족 권리 보장하라" 교회협
line 교회협 "남·북·미 정상 판문점 만남 적극 환영" 교회협
line "기본 소득은 '성서적', 인간 존엄성 위해 도입해야"
line 교회협 "황교안, 외국인 노동자 차별 조장 발언 철회하라" 교회협
line 교회협 "홍콩 범죄인인도법 반대 시위 시민들에 연대" 교회협

추천기사

line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line 사랑의교회 "공공도로 원상회복, 있을 수 없는 일" 사랑의교회
line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기사 댓글 1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