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한기총, 2주째 대통령 하야 촉구 기도회
전광훈 "문재인 하야하고 대통령 새로 뽑아야"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9.06.24 16:00

한국기독교총연합회가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문재인 대통령 하야 촉구 기도회를 이어 가고 있다. 뉴스앤조이 이은혜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전광훈 대표회장)가 문재인 대통령 하야 촉구 기도회를 이어 가고 있다. 한기총은 6월 11일 청와대 앞에 텐트를 치고 문재인 대통령이 하야할 때까지 릴레이 단식을 이어 가겠다고 했다. 단식뿐 아니라 매일 오전 11시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기도회도 진행한다.

전광훈 목사는 6월 24일 기도회에 모습을 드러냈다. 전 목사는 이날도 문재인 대통령이 대한민국을 해체하려 하고 있으며, 이대로는 나라가 없어질지도 모른다는 주장을 되풀이했다. 문 대통령이 하야하고 내년 4월 총선에서 대통령을 새로 뽑아야 한다고 했다.

전광훈 목사는 "국민의 80% 이상이 말을 알아듣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시간이 갈수록 한기총이 발표한 시국 선언문에 동의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고 했다. 더 많은 기독교인이 함께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기도회에는 삼베로 된 수의를 입은 사람도 참석했다. 뉴스앤조이 이은혜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CCC, 한기총 탈퇴 "김준곤 목사 이용하지 말라" CCC, 한기총 탈퇴
line "'사회적 갈등' '이념 대결' 조장하는 한기총, 참담하다"
line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line 한국교회언론회 "전광훈의 우국충정 목소리 들어야" 한국교회언론회
line [영상] 반정부 투쟁 나선 전광훈 목사 [영상] 반정부 투쟁 나선 전광훈 목사
line 한기총, 청와대 앞 텐트 치고 '문재인 하야' 농성 시작 한기총, 청와대 앞 텐트 치고 '문재인 하야' 농성 시작
line 한기총, '대통령 하야' 시국 선언문 비판한 손봉호·교회협 규탄 한기총, '대통령 하야' 시국 선언문 비판한 손봉호·교회협 규탄
line 전광훈 "본회퍼처럼 생명 걸고 문재인 책망할 것" 전광훈
line 기독자유당 "문재인 정부 위법 저질러, 탄핵 사유" 기독자유당

추천기사

line [합동4] 신학부 "성서한국·느헤미야·청어람·개혁연대 참여하려면 목사와 당회 지도받아야"(전문) [합동4] 신학부
line [합동1] "여성 안수 허하라" 교단 안팎 요구에도, 104회 총회 헌의안 전무 [합동1]
line [통합1] 명성교회 측, 세습 반대 기자회견 육탄 저지 [통합1] 명성교회 측, 세습 반대 기자회견 육탄 저지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