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예장합동 설문, '여성 강도권 부여' 83% 찬성
여성사역자지위향상위원회 주관…"여성 군목 필요하다" 응답은 90%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6.10 16:29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이승희 총회장)에서 여성에게 강도권을 주고 군 선교 현장에도 파송해야 한다는 설문 결과가 나왔다. 여성 안수를 불허하는 교단 인식이 조금씩 변화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여성사역자지위향상위원회(김재철 위원장)는 5월 13~15일 목사장로기도회 기간 교단 목사·장로를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시행했다. 목사 340명, 장로 228명 등 총 568명이 참석한 설문에서 여성 군 선교사 파송 및 강도권 부여에 대체로 우호적인 응답이 나왔다.

여성 군목 사역을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88%가 필요성을 느낀다(필요하다 62.5%, 긍정적이다 25.5%)고 응답했다. 여군을 대상으로 한 여성 군목 사역도 필요하다는 응답이 92.9%를 기록했다.

예장합동 교단도 여성 군 선교사 제도를 시행해야 한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전체 90%가 그렇다(매우 시급하다 52.1%, 필요하다 38.5%)고 응답했다. 시기는 빠를수록 좋다(63.5%), 점진적 시행이 필요하다(29.2%), 시기상조(4.9%) 순이었다.

 

교회 내 여성 사역자들이 겪는 차별 등 처우에 관해서도 물었다. 전체 94%가 교회에 여성 사역자가 필요하다고 응답하면서도,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을 졸업한 여성 사역자들에게 적절한 대우가 이뤄지지 않다고 응답했다. 적절하지 않다는 응답이 73%, 대체로 괜찮다는 응답이 18.5%, 적절하다는 응답은 3%였다.

여성 사역자가 경험하는 어려움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사역 배제(50.27%)가 1순위로 꼽혔다. 남성 사역자와의 관계(19.69%), 사례비 차별(12.05%), 교인들의 차별적 태도(10.43%)가 뒤를 이었다.

여성 사역자가 공적 예배에서 설교하는 것을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84%(적극 찬성 45.05%, 괜찮다 39.07)가 긍정적으로 응답했다. 반대는 11.08%이었다. 단, 이 질문에서는 일요일 오전 예배를 제외했다.

총신대 신대원을 졸업한 여성 사역자들이 타 교단으로 유출되는 현상은 81.1%가 대책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어쩔 수 없다(8.4%)거나 크게 문제 되지 않는다(5.8%)는 응답도 있었다.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졸업 여성에 한해 강도권을 부여하는 것에 대해서는 83%(적극 찬성 46.28%, 괜찮다 26.25%)가 긍정적으로 응답했다. 반대는 12%였다.

박유미 교수(안양대 겸임)는 이번 설문 결과에 "교단 목사·장로들이 여성 군목 문제와 사역자 문제를 정확하게 인식하고 있고, 이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시작점"이라고 평가했다. 여성 안수를 허용하지 않는 현행 제도에서는 이 문제가 풀리지 않는다며, 교단이 여성 안수를 통해 이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것인지 말 것인지 선택의 기로에 서 있다고 평가했다.

여성사역자지위향상위원회는 이번 설문 결과를 9월 총회에 보고할 예정이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교단 총회 톡 쏘다!③] 이단·사상 검증, 여성 안수, 교회판 예송 논쟁 [교단 총회 톡 쏘다!③] 이단·사상 검증, 여성 안수, 교회판 예송 논쟁
line [고신3] "여성 안수는 영성 약화의 결과" [고신3]
line [합동1] 여성 안수 요구 외면하는 총대들 [합동1] 여성 안수 요구 외면하는 총대들
line 소강석 목사 "여성 안수는 급진적 자유주의로 가는 길" 소강석 목사
line [합신1] 여성 안수 불가 재확인 "하나님의 창조질서" [합신1] 여성 안수 불가 재확인
line [합동9] 총신 여동문회 "여성 안수 허락하라" [합동9] 총신 여동문회
line "여성 안수 결의까지 10년 논의"
line [합동1] "예장합동은 전병욱 처벌하라" [합동1]
line 예장합동, 동성애·여성 안수·WCC 반대 교단만 교류 추진 예장합동, 동성애·여성 안수·WCC 반대 교단만 교류 추진

추천기사

line '소명' 키워드로 읽어 내는 기독교 신앙과 세계관 '소명' 키워드로 읽어 내는 기독교 신앙과 세계관
line 이낙연 총리 "그리스도인은 서로 다름 인정하고 존중해야" 이낙연 총리
line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