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상생과 협동 좇는 사람들 이야기 듣는다
2019 협동학교, 6월 21일부터 3주간 영등포산업선교회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9.06.10 13:19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경쟁보다 상생과 협동을 추구하며 대안을 모색하는 학교가 개강한다. 협동운동다람지회, 서로살림농도생협, 사회적협동조합 노느매기가 주최한 '2019 협동학교'가 6월 21일부터 3주간 매주 1회 영등포산업선교회에서 열린다. 도시 빈민, 노숙인들 자립을 지원하는 세 협동조합 사례를 들으며, 협동의 힘과 상생의 중요성을 배우는 시간이다.

2019 협동학교는 세 강좌로 구성되어 있다. 1강(6월 21일 저녁 6시 50분)에서는 김신양 회장(한국사회적경제연구회)이 '깊은 협동을 위한 문을 열다'를 주제로 강의한다. 2강(6월 26일 오후 4시 50분)에서는 배재석 사무국장이 '영등포산업선교회와 협동조합 운동'을 주제로, 3강(7월 3일 오후 4시 50분)에서는 이용희 회장(협동운동다람지회)이 '마을에서 함께하는 협동 운동'을 주제로 강연한다.

수강을 희망하는 이는 협동운동다람지회에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참가비는 1만 원.

문의: 02-2672-2474(협동운동다람지회)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예멘 난민 돕기 위해 케밥집 개업한 기독인들 예멘 난민 돕기 위해 케밥집 개업한 기독인들
line 빈민 구제와 협동조합 운동을 이끈 평화의 사도 빈민 구제와 협동조합 운동을 이끈 평화의 사도
line 산업 선교와 노동자의 대부, 조지송 목사를 추모하며 산업 선교와 노동자의 대부, 조지송 목사를 추모하며
line 시대를 거스른 목회자이자 사회운동가 시대를 거스른 목회자이자 사회운동가
line '교회의 새로운 표현들', 한국에 어떻게 적용할 것인가 '교회의 새로운 표현들', 한국에 어떻게 적용할 것인가
line '공동선' 위해 고군분투하는 기독교인들 '공동선' 위해 고군분투하는 기독교인들

추천기사

line 교회·복지관·신학교, 손잡고 '모래 놀이 치료 상담실' 개소 교회·복지관·신학교, 손잡고 '모래 놀이 치료 상담실' 개소
line 대한민국 건국 연도 논란 대한민국 건국 연도 논란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