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공신학자 성석환 교수에게 듣는 '공적 신앙'
<뉴스앤조이>×기독교공공성포럼 방담회…5월 30일 필동 카페바인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5.13 14:24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뉴스앤조이>와 기독교공공성포럼(정재영 대표)가 주최하는 '공공의 밤' 두 번째 시간이 5월 30일 목요일 오후 7시 30분 필동 카페바인에서 열린다.

공공의 밤은 공적 신앙을 실천하는 그리스도인을 만나는 자리다. 이번에는 <공공신학과 한국 사회>(새물결플러스)를 쓴 성석환 교수(장신대)를 초청해 이야기를 듣는다. 공공신학은 무엇인지, 공공신학자로서 어떻게 살아왔는지, 한국교회가 사회적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방안은 무엇인지 등을 나눈다.

관심 있는 사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온라인으로 참가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참가비는 없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한국교회 자산 축적 멈추고, '공유 경제' 운동 참여해야"
line 기윤실, 30년 만에 대중 모금…평신도 운동의 '우산' 꿈꾼다 기윤실, 30년 만에 대중 모금…평신도 운동의 '우산' 꿈꾼다
line 주류 역사에서 배제된 기독교 여성들 되살리다 주류 역사에서 배제된 기독교 여성들 되살리다
line "한국교회, 공공성·진정성·다양성 회복해야"
line 권력화한 한국 개신교의 적폐 청산하려면(영상) 권력화한 한국 개신교의 적폐 청산하려면(영상)
line 교회 개혁 운동의 새로운 가능성을 실험하겠습니다 교회 개혁 운동의 새로운 가능성을 실험하겠습니다

추천기사

line 한국교회 대표하는 한기총? 가입 교단 면면 살펴보니 한국교회 대표하는 한기총? 가입 교단 면면 살펴보니
line 막힌 듯한 복음 전도의 길, 어떻게 열 것인가 막힌 듯한 복음 전도의 길, 어떻게 열 것인가
line 광주의 신학생으로서 5·18을 기억한다는 것 광주의 신학생으로서 5·18을 기억한다는 것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