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김영우 전 총장, 배임증재 징역 8개월 확정
대법원 상고 기각…6월 초 출소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5.10 16:23

2018년 10월 김영우 전 총장이 1심 선고에 참석하기 위해 서울중앙지방법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뉴스앤조이 최승현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총신대학교 김영우 전 총장의 징역 8개월형이 확정됐다. 대법원은 5월 10일 오전, 김 전 총장의 상고를 기각하고 원심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김영우 전 총장은 총신대 총장 재직 중이던 2017년 9월,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이승희 총회장) 부총회장 선거 출마를 목적으로 박무용 총회장에게 2000만 원을 건네 기소됐다.

김 전 총장은 선거와 상관없이 치료비·선교비 명목으로 돈을 준 것이라고 주장했지만, 1심 재판부는 배임증재죄를 인정해 2018년 10월 징역 8개월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다. 2심 재판부도 2019년 2월 항소를 기각했다.

김영우 전 총장은 6월 초 만기 출소를 앞두고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총신대 이재서 교수 총장 당선 총신대 이재서 교수 총장 당선
line 총신대 총장, 이재서·이상원 교수 2파전 총신대 총장, 이재서·이상원 교수 2파전
line 징역 8개월 김영우 전 총장, 항소심도 기각 징역 8개월 김영우 전 총장, 항소심도 기각
line 김영우 전 총장 '소청' 청구…총신대 총장 선출 무기한 연기 김영우 전 총장 '소청' 청구…총신대 총장 선출 무기한 연기
line 총신 구성원 "새 총장, 김영우 협력자는 안 돼" 총신 구성원
line 총신대, 새 총장 선출 절차 돌입 총신대, 새 총장 선출 절차 돌입
line 예장합동의 '오정현 목사 구하기' 예장합동의 '오정현 목사 구하기'
line 김영우 총장 직위 해제, 직무대행 김광열 교수 김영우 총장 직위 해제, 직무대행 김광열 교수
line 총신대 김영우 총장, '징역 8개월' 법정 구속 총신대 김영우 총장, '징역 8개월' 법정 구속

추천기사

line 명성교회 재심 선고는 왜 연기됐나 명성교회 재심 선고는 왜 연기됐나
line 한국교회는 돈의 우상을 이길 수 있을까요? 한국교회는 돈의 우상을 이길 수 있을까요?
line 청년이 주인공인 교회, 3년 만에 문 닫은 이유 청년이 주인공인 교회, 3년 만에 문 닫은 이유
기사 댓글 1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