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낙태죄 폐지, 사회는 어떻게 변해야 할까
청어람 '낙태, 죄를 넘어 생명으로' 특별 연속 강좌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5.08 15:22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청어람ARMC가 낙태죄 폐지 시대를 맞아 연속 특별 강좌를 연다. 낙태 찬반 논쟁을 넘어 출산·양육·가정 등에 대한 새로운 인식이 필요하다는 문제의식 속에서, 법·의료·기독교윤리 관점으로 이를 어떻게 바라보고 준비해야 할지 고민하는 시간이다.

포럼은 5월 20일부터 6월 3일까지 총 3주간 매주 월요일마다 열린다. 첫 주에 '낙태죄 폐지 운동의 맥락과 헌법 불합치 판결의 의미'를 주제로 나영 집행위원(성과재생산포럼)이 강의한다. 둘째 주에는 '성(관계), 임신 중지, 출산과 양육을 둘러싼 의료적 변화'를 주제로 윤정원 과장(녹색병원 산부인과)이, 마지막 주에는 '재생산권을 위한 기독교윤리적 지향'을 주제로 백소영 교수(강남대)가 강의한다.

포럼은 종로 낙원상가 5층 청어람홀에서 저녁 7시 30분에 시작하며, 강의와 참석자들의 토론으로 진행된다. 참석을 원하는 사람은 온라인 신청서 작성 후 참가비를 계좌로 송금하면 된다. 참가비는 3만 6000원이며, 개별 수강 시 1회당 1만 5000원이다.

문의: 02-319-5600(청어람ARMC)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문자적 성경 읽기로는 교회 성폭력 해결 못 해"
line "예수 그리스도 부활에 차별·배제 없다"
line 부활절 연합 예배에 등장한 낙태, 차별금지법 반대 부활절 연합 예배에 등장한 낙태, 차별금지법 반대
line 낙태죄 폐지 후 교회, 미혼모 지원 및 성교육 강화해야 낙태죄 폐지 후 교회, 미혼모 지원 및 성교육 강화해야
line "여성 인권은 찬반 문제 아닌 연대해야 할 과제"
line 교단장회의 "낙태 합법화, 생명 경시 풍조 불러올 것" 교단장회의
line "낙태죄 폐지 시대의 교회, 생명의 엄중함과 피임법 동시에 가르쳐야"
line 낙태죄 폐지는 태아를 죽이자는 게 아닙니다 낙태죄 폐지는 태아를 죽이자는 게 아닙니다
line '낙태죄 헌법 불합치' 시대를 사는 그리스도인 '낙태죄 헌법 불합치' 시대를 사는 그리스도인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