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변승우 공동회장 임명한 한기총, 공개 토론 제안
최삼경 목사 "형식·주제 따지지 않고 토론 임할 것"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4.10 09:36

한기총이 변승우 목사 이단 해제와 관련해 공개 토론을 제안했다. 전광훈 목사는 유튜브로 공개 토론을 생중계하겠다고 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변승우 목사(사랑하는교회)가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전광훈 대표회장) 공동회장에 임명됐다.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사랑제일교회)는 4월 8일 긴급 임원회를 열고, 변 목사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한기총은 변승우 목사 이단 해제와 관련해 공개 토론을 제안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합동, 기독교대한감리회 등 8개 교단 이단대책위원회가 한기총에 강력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히자, 한기총은 어떤 근거로 변 목사를 이단으로 규정했는지 해명하라고 했다. 해명 절차도 없이 한기총을 이단 옹호 집단으로 매도하는 것은 범죄행위라고 주장했다.

변승우 목사 이단 해제에 앞장서 온 전광훈 목사는 "변 목사는 이단 사냥꾼들의 희생양이다", "돈을 주지 않아 이단으로 규정됐다"고 주장해 왔다. 전 목사는 그 중심에 예장통합 이대위원장을 지낸 최삼경 목사(빛과소금교회)가 있다고 했다.

한기총이 공개 토론을 제안한 것과 관련해 최삼경 목사는 조건 없이 임하겠다고 했다. 최 목사는 4월 9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내가 이대위원장으로 있을 때 변승우 목사가 이단으로 규정된 게 맞다. 명명백백한 이유가 있다. 토론 형식, 주제 따지지 않고 임하겠다"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변승우 목사 교단, 한기총 정식 가입 변승우 목사 교단, 한기총 정식 가입
line 황교안 대표 한기총 내방 "1000만 기독교인 뜻 모아 달라" 황교안 대표 한기총 내방
line "변승우 이단 해제, 극우 개신교 결집 위함인가"
line 한교연, 변승우 이단 해제한 한기총과 통합 속도 조절 한교연, 변승우 이단 해제한 한기총과 통합 속도 조절
line 전광훈 목사 "성령세례 안 받은 목회자, 걸어 다니는 시체" 전광훈 목사
line 변승우 "요한계시록 30분 만에 완벽하게 해석했다" 변승우
line '이단 해제' 변승우 목사 한기총 가입 '이단 해제' 변승우 목사 한기총 가입
line 변승우 이단 해제 정동섭 목사 "큰 실수 저질렀다" 변승우 이단 해제 정동섭 목사
line 한기총 이대위, 변승우 목사 이단 해제 한기총 이대위, 변승우 목사 이단 해제
line 한기총 전광훈 "건국절 부정하는 문재인 미쳤다" 한기총 전광훈
line 청와대 간담회 거부한 한기총?…"초청한 적 없어" 청와대 간담회 거부한 한기총?…
line 한기총 전광훈 대표회장 "좌파 정부 좌시 않겠다" 한기총 전광훈 대표회장
line 전광훈 목사, 한기총 대표회장 당선 "기독교 입국론으로 나라 재설계" 전광훈 목사, 한기총 대표회장 당선
line '김무성과 대담' 전광훈 목사, '보수 대통합' 노린다 '김무성과 대담' 전광훈 목사, '보수 대통합' 노린다
line 한국교회 이단·이단 옹호 언론 현황 한국교회 이단·이단 옹호 언론 현황

추천기사

line 창현이에게 창현이에게
line '부활 승리'만 강조하는 교회, 세월호 가족은 떠났다 '부활 승리'만 강조하는 교회, 세월호 가족은 떠났다
line 낙태죄 폐지는 태아를 죽이자는 게 아닙니다 낙태죄 폐지는 태아를 죽이자는 게 아닙니다
기사 댓글 1
  • 박성혁 2019-04-10 10:59:37

    반드시 이 토론이 이루어 지기를 바란다.

    최삼경 목사와의 공개토론은 교계에 큰 반향을 일으킬 것이라 확신한다.

    반드시 공개토론이어야 하고, 신사적이고 공정한 진행이 되어야 할 것이다.

    누가 성경적인지, 누가 그른지 이번 토론을 통해 결과가 나오길 바란다.

    그리고 거짓말을 한 것으로 드러난다면, 책임을 져야 할 것이다.

    성경대로 해석하고, 성경대로 순종하고, 성경대로 설교하는 분이 승리하게 될 것이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