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가르치지 않는 평화교육이란
피스모모 '평화교육 새롭게 만나기' 과정, 5월 25일부터 4주간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9.04.05 10:32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우리 삶 곳곳에서 지속 가능한 평화교육을 고민하는 단체 피스모모(PeaceMomo)가 평화교육 입문 과정을 연다. '가르치지 않는 평화교육'을 표방하는 피스모모는 일방적 강의가 아닌 워크숍 형태로 교육을 진행한다. 참가자들이 서로 소통하고 교감하는 게 핵심이다.

'평화교육 입문 과정'은 총 네 차례 진행한다. 주말 하루 6시간 교육을 통해 평화교육의 주요 개념과 내용을 배운다. 서로 배움의 공동체가 갖는 의미, 가르치지 않는 평화교육에서 진행자는 어떤 역할을 할 수 있을지 듣고 나눈다. 피스모모 문아영 대표를 비롯한 실무진, 성공회대 NGO대학원에서 평화학을 연구하는 이대훈 교수가 강사로 나선다.

5월 25일부터 4주간 네 차례 진행하는 입문 과정은 평화교육, 민주적 관계 맺음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참가비는 30만 원. 피스모모 회원은 30%, 비영리, 시민단체 상근 활동가는 20% 할인받은 가격에 등록 가능하다. 선착순 25명이며, 온라인으로 신청을 받는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예수가 입영 영장 받았다면 어떻게 했을까"
line "군대와 예수의 행동 양식은 달랐다"
line "南 자본주의 北 공산주의 아닌 '희년' 경제체제 필요"
line [영상] 모두가 모두에게 배우는 평화 [영상] 모두가 모두에게 배우는 평화
line [진격의교인④] '평화'를 위해 '싸우는' 사람 [진격의교인④] '평화'를 위해 '싸우는' 사람
line 해군기지 들어선 강정마을 가는 이유 해군기지 들어선 강정마을 가는 이유

추천기사

line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line 사랑의교회 "공공도로 원상회복, 있을 수 없는 일" 사랑의교회
line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