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세월호 참사 기억하는 기독인들, 5주기 예배
4월 18일 저녁 7시 광화문광장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9.04.04 11:14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세월호 참사 5주기 기억 예배가 4월 18일 저녁 7시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다. 

'진실, 부활을 향해'라는 주제로 열리는 기억 예배에는 단원고 2학년 8반 시찬 아빠 박요섭 씨가 시대의 증언자로 나선다. 방인성 목사(교회개혁실천연대 공동대표)가 설교를 전하고, 이상철 목사(한백교회)가 세월호 참사 진상 규명을 위해 유가족들과 시민들이 농성을 벌였던 광화문광장의 의미를 되짚는다.

기억 예배 참가자들은 세월호 특별 수사단 설치를 촉구할 예정이다. 최근 사회적참사특별조사위원회는 세월호에서 수거한 영상 기록 장치가 은폐·조작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한 바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제2의 세월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원인도 오리무중 제2의 세월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원인도 오리무중
line 매달 기도하던 곳에…4·16생명안전공원 건립 확정 매달 기도하던 곳에…4·16생명안전공원 건립 확정
line "2019년에는 주의 은혜의 해와 보복의 날 임하길"
line 416연대 "증거인멸 지시한 황교안, 구치소로" 416연대
line 새해 첫 기도, '416생명안전공원' 설립 새해 첫 기도, '416생명안전공원' 설립
line 세월호 후 다섯 번째 성탄, 기도 제목은 여전히 하나 세월호 후 다섯 번째 성탄, 기도 제목은 여전히 하나

추천기사

line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line 사랑의교회 "공공도로 원상회복, 있을 수 없는 일" 사랑의교회
line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