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장신대 찾은 예장통합 총회장, 명성교회 세습 질문에 '침묵'
림형석 목사 "전도 전문가 되면 원하는 교회 갈 수 있어"…일부 학생, 세습 반대 피켓 시위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3.29 16:12

예장통합 림형석 총회장이 장신대 채플 설교자로 나섰다. 그는 학생들에게 전도 전문가가 되라고 권면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명성교회 불법 세습 문제에 침묵 중인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 총회장 림형석 목사(평촌교회)가 장로회신학대학교(임성빈 총장) 강단에 섰다. 림 목사는 3월 29일 장신대 한경직기념관에서 열린 '협력 교회와 함께 드리는 예배' 설교자로 나섰다.

장신대 신대원 출신인 림 목사는 설교에서 하나님의 '거룩함'을 강조했다. 주님께 초점을 맞춰 살고, 하나님 앞에서 거룩한 자가 되어야 한다고 했다. 오늘날 목회 환경이 안 좋지만 거룩한 하나님을 좇으면 해결할 수 있다고 했다. 성령과 은혜를 사모하고, 깨끗한 양심을 가져야 한다고 했다.

목회 '임지'로 고민하는 신학생들에게 전도 전문가가 되라고 조언했다. 림 목사는 "어떻게 하면 원하는 교회에 갈 수 있을까. 전도 전문가가 되면 된다. 전도 훈련을 받고, 수많은 실패와 경험을 한 다음 (그 내용을) 이력서에 써라. 그러면 많은 담임목사가 관심을 가질 것이다. 담임 목회를 할 때에도 도움이 될 것이다. 목사는 성도보다 전도에 더 열정을 가져야 한다"고 했다.

이날 채플 전후로 한경직기념관 곳곳에서 명성교회 불법 세습을 반대하는 1인 피켓 시위가 열렸다.

"교회는 우리 주 예수의 몸이라 배웠습니다. 세습은 예수를 파는 것입니다"
"지금까지 이런 세습은 없었다. 이것은 세습인가? 계승인가?"
"총회는 명성교회 세습에 관한 103회 총회 결의를 조속히 이행하라"
"나는 명성교회 불법 세습에 관한 103회 총회 결의의 조속한 시행을 촉구한다"

학생들은 명성교회 불법 세습에 이렇다 할 조치를 취하지 않은 총회장에게 항의하는 차원에서 피켓을 들었다. 림 목사는 이렇다 할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한 학생은 채플을 마치고 나오는 림 목사에게 "총회장님, 세습한 명성교회를 제대로 치리하지 못하는 한국교회가 너무나 부끄럽습니다"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전달하려 했다. 수행 직원들이 막아서면서 무산됐다.

기자는 림형석 목사에게 "총회 임원회가 명성교회 세습을 비호하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런 평가를)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림 목사는 "이따가 학생들과 이야기할 것"이라고 짧게 말했다. 임기 안에 명성교회 세습 문제를 해결할 의향이 있느냐고 재차 물었지만, 림 목사는 아무 말을 하지 않았다.

이날 림형석 목사와 장신대 학생 대표 측은 명성교회 불법 세습과 관련해 비공개 좌담을 진행했다.

학생들은 채플 전후로 명성교회 불법 세습을 규탄하는 1인 피켓 시위를 진행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명성교회 장로·안수집사, 김하나 목사 총회에 고소 명성교회 장로·안수집사, 김하나 목사 총회에 고소
line "명성교회 세습은 불법" 103회 총회 후 임원회는 뭐 했나
line "명성교회 세습 반대한 총회 결의 이행할 의지 있나"
line "예장통합 임원회, 명성교회 세습 옹호 의심스럽다"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line 김동호 목사 "명성교회 사태 본질은 세습 아닌 '불법'" 김동호 목사
line 명성교회 세습 불가 결의에도 수습은 '지지부진' 명성교회 세습 불가 결의에도 수습은 '지지부진'
line "명성교회 살리는 게 주님의 뜻"
line 명성교회 부자 세습 '재심'한다 명성교회 부자 세습 '재심'한다
line 명성교회 세습 1년, "핵심은 돈" 명성교회 세습 1년,
line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 세습 매뉴얼 제시한 꼴"
line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 부와 권력에 무너져"
line [영상] "김하나 목사 청빙 결의 유효, '법과 양심' 따라 판결" [영상]
line 김삼환 목사 "모든 것이 주의 은혜" 김삼환 목사
line "명성교회 세습은 불법, 부끄럽지 않은 판결 내려 달라"

추천기사

line "나는 절대 동성애를 죄라고 말하지 않겠다"…반동성애에 목숨 건 한국교회, '존재에 대한 앎' 없어
line 불상 복구 비용 모금하다 쫓겨난 서울기독대 손원영 교수, 2심도 승소 '파면 무효' 불상 복구 비용 모금하다 쫓겨난 서울기독대 손원영 교수, 2심도 승소 '파면 무효'
line 명성교회 이어 예장통합 밀알교회도 부자 세습 시도 "세습금지법은 이미 사문화" 명성교회 이어 예장통합 밀알교회도 부자 세습 시도
기사 댓글 2
  • 장종근 2019-03-31 20:55:49

    한반도 부자세습 3총사
    북한 삼성재벌 비자금 짱노자살교,

    서북청년단 나치주의친일파 안익태를 애국자로
    둔갑시키는 전두환축복파 WCC ...

    학살찬양하고 거짓말하면서
    일요일 수요일 맨날 돈봉투들고 교회 모이면
    천당갈까요?

    적그리스도 이단들에게
    속지 미시길...   삭제

    • 신재식 2019-03-30 12:02:30

      이런 분들이 과연 세습 문제를 어떻게 처리하는 것이 예수와 하나님의 관점에서 옳고 그른지를 모를까요.
      그가 예수의 말씀을 진리로 믿든 안 믿든 어떻게 처신하는 것이 거기에 부합하는 지는 알겠지요.
      지금까지 공부하고 주워 들은 지식이 많이 있을 테니까요.
      그러나 그가 진정 말씀을 진리로 믿는지는 타인이 알기 어렵지요.
      아는 것과 진정 믿는 것은 다르니까요.
      단지 타인은 추측할 뿐이지요.
      예수를 믿는다면 이렇게 하지 않을텐데, 그럼에도 이렇게 하는 것을 보면 이 사람은 진정으로 예수를 믿지 않는 것 같다 라고요.
      열매를 보면 나무를 알 수 있다고 하신 말씀, 이런 경우를 두고 하신 말씀이라고 생각됩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