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강화에서 고성까지, 사람과 사람으로 잇는 '평화 손잡기'
평화통일 염원 민간 주도 행사…4월 27일 DMZ 500km 구간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9.03.28 14:58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한반도 평화통일을 염원하며 인천 강화에서 강원 고성까지 DMZ(비무장지대) 500km를 사람과 사람으로 잇는 '평화 손잡기 행사'가 열린다.

DMZ평화인간띠운동본부(운동본부·공동대표 김성수·김준권·나핵집·안재웅·이은형·장상·차경애·퇴휴)는 4월 27일 강화·김포·고양·파주·연천·철원·화천·양구·인제·고성 등 10개 지역에서 손잡기 행사를 열고, 참가할 시민들을 모집하고 있다.

운동본부는 이번 행사 개최 취지가 "민간이 주도한 촛불 혁명처럼, 국민 주도로 한반도의 항구적인 평화 시대를 열자는 것"이라고 했다. 청소년 학생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각계각층의 국민이 서로 손을 잡고 릴레이 운동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국내적으로는 평화통일 분위기가 펼쳐지고, 세계적으로는 분단 지역민들이 전하는 화해와 평화의 메시지가 울려 퍼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운동본부는 행사 당일 약 50만 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한 가운데, 10개 지역을 나누어 참가자를 받고 있다. 참가 신청은 인터넷 홈페이지, 전화로 가능하다. 각 지역 운동본부 사무처를 방문해도 된다. 참석자들에게는 행사 당일 기념품을 지급한다.

이번 행사는 평화통일을 염원하는 종교 단체와 종교인들이 다수 참여한 가운데, 기독교계에서도 많은 이가 운동을 이끌고 있다. 한국YMCA전국연맹과 한국YWCA연합회가 행사를 공동 추진하고 나핵집 목사(열림교회)가 공동위원장을 맡았다.

문의: 02-747-0427(이석행 본부장)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황교안 전도사에게 드리는 공개서한 황교안 전도사에게 드리는 공개서한
line 제주도 함께 걸으며 동북아 평화 기원 제주도 함께 걸으며 동북아 평화 기원
line 민주화와 평화통일 운동 거목 문동환 목사 장례 예배 민주화와 평화통일 운동 거목 문동환 목사 장례 예배
line 교회협, 사순절 순례 및 부활절 묵상집 발간 교회협, 사순절 순례 및 부활절 묵상집 발간
line "한국교회, 3·1 정신 따라 시대의 모순·아픔에 함께해야"
line 한교총·평통연대 "일제에 저항 못 한 교회 역사 반성" 한교총·평통연대
line 이만열 교수 "3·1 운동, 3·1 혁명으로 불러야" 이만열 교수
line 3·1 운동 이어받아 싸우다 불탄 교회 3·1 운동 이어받아 싸우다 불탄 교회
line 국내외 석학들이 전하는 3·1 운동의 의미 국내외 석학들이 전하는 3·1 운동의 의미

추천기사

line "나는 절대 동성애를 죄라고 말하지 않겠다"…반동성애에 목숨 건 한국교회, '존재에 대한 앎' 없어
line 불상 복구 비용 모금하다 쫓겨난 서울기독대 손원영 교수, 2심도 승소 '파면 무효' 불상 복구 비용 모금하다 쫓겨난 서울기독대 손원영 교수, 2심도 승소 '파면 무효'
line 명성교회 이어 예장통합 밀알교회도 부자 세습 시도 "세습금지법은 이미 사문화" 명성교회 이어 예장통합 밀알교회도 부자 세습 시도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