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영상] 나는 대리운전하는 목사입니다
강릉 하늘뜻푸른교회 박종배 목사 인터뷰
  • 장명성 기자 (dpxadonai@newsnjoy.or.kr)
  • 승인 2019.03.14 10:56

[뉴스앤조이-장명성 기자]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에서 10년이 넘게 부교역자로 지낸 박종배 목사는 2012년 강릉에 하늘뜻푸른교회를 개척했다. 기존 방식대로 목회하면 잘될 거라고 생각했지만, 1년도 안 돼 생활고를 겪게 됐다. 택배, 부식 배달, 대리운전 등 닥치는 대로 일했다. 7년 가까운 이중직 목회자 생활은 생각의 전환을 가져왔다.

현실에 부딪히면서 교인들 헌금이 얼마나 귀중한지 깨달았다는 박종배 목사는, 교회를 떠나는 교인에게 헌금을 돌려주기도 했다. 박 목사는 대리운전할 때 차 주인이 따로 있듯, 교회 주인이 예수님이라는 사실을 잊으면 안 된다고 말했다. 그의 이야기를 영상에서 만나 보자.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명성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성탄절에도 대리운전 뛰는 목사, 교인들에게 헌금 돌려준 이유 성탄절에도 대리운전 뛰는 목사, 교인들에게 헌금 돌려준 이유
line 일터에서 경청할 때 '선교의 문' 열린다 일터에서 경청할 때 '선교의 문' 열린다
line 지역사회 위해 문턱 낮추는 교회들 지역사회 위해 문턱 낮추는 교회들
line 상가 교회 '실패'한 목사, 목회 지경 넓히자… 상가 교회 '실패'한 목사, 목회 지경 넓히자…
line 소형 교회 목회자 73% "목회 만족" 소형 교회 목회자 73%
line "목회, 설교보다 성숙한 인격이 더 중요하더라"
line 사랑의교회 교인이던 그가 환경 운동에 투신한 이유 사랑의교회 교인이던 그가 환경 운동에 투신한 이유
line 난민 여성의 가능성 발견한 경력 단절 여성 난민 여성의 가능성 발견한 경력 단절 여성
line 직원 '예배' 말고 '복지' 챙기는 기독교인 사장님 직원 '예배' 말고 '복지' 챙기는 기독교인 사장님
line "'가짜 인권'은 없다, '가짜 사람'이 없듯이"
line "진화론이 사탄? 교인들 '바보' 만들지 마라"
line [진격의교인⑧] 기독교 냄새 안 나는 '기독교 기업' [진격의교인⑧] 기독교 냄새 안 나는 '기독교 기업'
line [진격의교인⑦] '엄마 정치'로 세상 바꾼다 [진격의교인⑦] '엄마 정치'로 세상 바꾼다
line [진격의교인⑥] 현대판 노예해방을 외치다 [진격의교인⑥] 현대판 노예해방을 외치다
line [진격의교인⑤] 기독교인들, 경계를 넘어 시야 넓혀라 [진격의교인⑤] 기독교인들, 경계를 넘어 시야 넓혀라
line [진격의교인④] '평화'를 위해 '싸우는' 사람 [진격의교인④] '평화'를 위해 '싸우는' 사람
line [진격의교인③] 나는 선교사·사업가 아닌 '좋은 친구' [진격의교인③] 나는 선교사·사업가 아닌 '좋은 친구'
line [진격의교인②] '공간 공유'로 희년의 세상 꿈꾼다 [진격의교인②] '공간 공유'로 희년의 세상 꿈꾼다

추천기사

line 창살 없는 감옥에 갇힌 흑인 빈민의 삶 바꾸다 창살 없는 감옥에 갇힌 흑인 빈민의 삶 바꾸다
line 하나님과 사람, 교회와 세상, 인간과 자연 모두를 사랑하고 사랑받은 엉클 존 하나님과 사람, 교회와 세상, 인간과 자연 모두를 사랑하고 사랑받은 엉클 존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