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감신대, 제자와 부적절한 성 접촉 ㅅ 교수 복직 철회
교원소청심사위 결정 불복…폭력 예방 교육 등 재발 방지 실시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9.03.14 10:43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감리교신학대학교가 제자와 부적절한 성적 접촉을 한 ㅅ 교수의 복직을 철회했다. 감신대 오성주 총장직무대행은 3월 12일 학교가 교원소청심사위원회 결정에 불복하기로 했다며, ㅅ 교수 복직 철회를 발표했다.

감신대는 2016년 말,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 혐의로 기소된 ㅅ 교수를 해임했다. ㅅ 교수는 2017년 9월 1심에서 무죄판결을 받고, 자신의 해임이 부당하다며 교원소청심사위에 소를 제기했다. 교원소청심사위는 지난해 9월 ㅅ 교수 손을 들어 주고, 학교에 복직을 명령했다.

감신대 오성주 총장직무대행은 (교원소청심사위 결정이) ㅅ 교수의 교원 신분을 되돌리라는 의미를 가지나, 그가 교수로서 저지른 일에 책임이 전혀 없다는 것은 아니라고 했다. 학교가 내부 법률 자문을 거친 결과, 결정에 불복하고 행정소송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ㅅ 교수는 해임 상태이며, 그에게 어떤 과목도 배정하지 않았다고 했다.

오 직무대행은 "ㅅ 교수의 문제가 더 이상 학교에 문제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시는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폭력 예방 교육과 상담 활동을 실시하겠다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감신대, 제자와 부적절한 성 접촉 ㅅ 교수 복직시켜 감신대, 제자와 부적절한 성 접촉 ㅅ 교수 복직시켜
line 전 감신대 ㅅ 교수 사건 항소심 시작 전 감신대 ㅅ 교수 사건 항소심 시작
line '제자 성추행' 감신대 ㅅ 교수 징역 2년 구형 '제자 성추행' 감신대 ㅅ 교수 징역 2년 구형

추천기사

line 한국교회 대표하는 한기총? 가입 교단 면면 살펴보니 한국교회 대표하는 한기총? 가입 교단 면면 살펴보니
line 막힌 듯한 복음 전도의 길, 어떻게 열 것인가 막힌 듯한 복음 전도의 길, 어떻게 열 것인가
line 광주의 신학생으로서 5·18을 기억한다는 것 광주의 신학생으로서 5·18을 기억한다는 것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